검색어 입력폼

칭기즈칸의 리더십에 대하여

저작시기 2012.04 |등록일 2012.05.17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칭기즈칸의 리더십에 대해서 작성한 레포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서론
1162년 경에 오늘날의 몽골과 시베리아 지역이 맞 닿은 곳인 오논 강 유역 숲에서 보르지긴 씨족 예수게이와 올크누트 부족의 출신인 후엘룬 사이에 아들로써 칭기즈칸은 태어났다. 칭기즈칸의 어머니인 후엘룬은 원래 메르키트 부족 전사의 아내였으나 예수게이에게 납치 당한 처지였다. 그러한 사이에서 태어난 것이 칭기즈칸이었다. 칭기즈칸의 어린 시절에 약혼을 하고 돌아오는 길에 아버지가 독살을 당하게 되고, 10살이 안 된 때에 어머니와 남겨지게 되었다. 그 시절 당시에는 초원지대에서 수십 개의 부족과 씨족들이 전투와 사냥, 유목, 약탈, 납치, 교역 등으로 생존을 이어갔었다. 칭기즈칸도 예외는 아니었다. 1178년 16살이 된 칭기즈칸은 부르테와 결혼을 하게 되었는데, 어머니의 부족인 메르키트 부족이 예전에 칭기즈칸의 아버지에게 후엘룬을 빼앗긴 것에 대한 뒤늦은 복수로써 칭기즈칸의 아내인 부르테를 납치하게 된다. 그리하여 메르키트 부족에게서 아내를 되찾기 위해서 습격을 하게 되고, 이렇게 칭기즈칸의 전쟁은 시작이 된다. 그렇게 승리를 하게 되고, 세력을 점차적으로 쌓기 시작을 하게 된다. 그 후 타타르 원정에 나서서 큰 승리를 거두게 되었고, 그 전쟁을 통해서 그 당시의 금나라와 타타르, 케레이트, 몽골 등 여러 부족을 서로 싸우게 하는 전략을 세운다. 1197년 칭기즈칸은 주르킨 부족을 공격하여 무너뜨리고 그 근처에 새로운 근거지를 만들어 본격적으로 자신의 세력에 기틀을 마련한다. 그리고 이곳이 바로 몽골의 수도 아바르가가 되어, 그가 세상을 떠날 때까지 원정을 위한 기지 구실을 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