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ADHD치료제

저작시기 2011.07 |등록일 2012.05.16 워드파일MS 워드 (docx) | 7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ADHD치료제인 염산메틸페니데이트에 관한 레포트

목차

1.서론

2. 본론

2.1 염산메틸페니데이트의 의의
2.2 염산메틸페니데이트의 부작용
2.3 염산메틸페니데이트의 이해

3. 결론

본문내용

1. 서론

본 리포트의 각 장에 대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1장에서는 ADHD약의 대한 소개 2장에서는 염산메틸페니데이트의 이해, 3장에서는 염산메틸페니데이트의 부작용, 마지막으로 본문에서 언급한 내용에 대한 의의와 정리를 함으로써 끝을 맺고자 한다.

최근 몇 년 간 일부 수험생과 학부모에 의해 오 남용된 사례 중 고시원이나 학원가에서 잠을 쫓고 집중력을 높여주는 것으로 알려진 일명 ‘공부 잘하는 약’이 있다. 그 약은 ADHD치료제인 ‘페니드’이다. 이 약에는 마약류 성분인 염산메칠페니데이트가 포함돼 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에 따르면 염산메칠페니데이트의 생산, 수입실적은 2006년 69억원에서 2007년 107억 원, 2008 년 188억 원, 2009년 191 억 원으로 3년 만에 약 2.5배 가량 늘었다. 이것은 최근 오남용된 사례가 크게 늘어났기 때문이다.

지난 2007년에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집중력이 좋아지고 성적이 오른다는 약품과 건강식품들이 문제가 된 적이 있다. 당시 서울과 경기 지역 중고생 1천 7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를 보면 74%이상이 이러한 약이나 식품을 먹고 있다는 응답이 나왔다. 학생들이 복용하는 약 중에는 병, 의원에서 엄격하게 관리하는 마약류 의약품이 포함돼 논란이 되었다..

염산메칠페니데이트는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ADHD)의 치료제로 쓰이고 있다. ADHD는 한 가지 일에 집중하지 못하고 잠시도 가만히 있지 못하는 성격을 지칭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2003년~2008년 서울지역 25개 자치구별 10대 ADHD 진료 인원’ 조사결과 발표를 보면 매우 흥미로운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10대 청소년의 ADHD는 지난 6년 동안 3.5배가 늘었고, 우울증 역시 40.3%나 증가했다. 학습능력을 떨어뜨리는 ADHD가 ‘공부 못하는 병’으로 잘못 알려지면서, 반대로 ADHD 치료제인 염산메칠페니데이트가 공부 잘하는 약으로 둔갑하게 된 것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