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미국의 패권과 한반도

저작시기 2011.12 | 등록일 2012.05.12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한반도를 둘러싼 이른 바 4강 세력, 북한과 중국, 러시아와 남한의 일본과 미국, 각기 다른 혈맹을 강조 강조하면서 군사적 정치적으로 동맹을 형성하면서 한반도의 긴장감을 유지시켜왔다. 미-소의 탈냉전은 경제적 실익과 국제적 환경에 의한 새로운 국제 질서로 자리매김 함으로써 한반도의 긴장감은 감소되었지만 미국에 의한 남한 내의 상황은 여전히 정치적 군사적으로 지배적인 설정으로 인한 한반도의 긴장감과 동북아의 평화체제가 위협 받고 있다.

목차

들어가면서
한미 수교의 역사
미국의 패권주의의 영향
미국 패권 시대의 단면
미국의 분쟁 개입사례(제2차 세계대전 후)
미국의 대한 시각
한반도 평화의 질서

본문내용

들어가면서

미국은 우리에게 무엇인가? 흔히 말하는 혈맹인가, 아니면 민족의 분단을 획책하고 한반도의 긴장을 유발시킨 제국주의적 침략의 수단인가, 제2차 세계대전의 종말은 일본의 패망과 아시아권에 대한 해방과 함께 한국에게도 해방을 맞이하였지만 한민족과는 상관없이 외세에 의한 남-북간의 분단을 초래하였다. 당시의 조선은 전쟁을 일으킨 전범국도 아니고 일본의 제국주의에 맞서 숭고한 독립투쟁과 민족적 봉기를 내세워 일제에 항거한 민족이건만 우리의 뜻과는 상반된 열강의 이익에 상충된 결과로 인한 분단의 양상은 민족의 자결권이 처참하게 짓밟히는 아픔을 겪어야만 했다. 전쟁의 피해자이면서 분단의 아픔까지 겪어야 하는 한민족에게 또 다른 민족의 상잔 6.25는 이념적 갈등과 내분을 증폭시키면서 강대국의 대리전으로 한반도뿐만 아니라 동북아시아는 물론 국제적 이념과 냉전으로 패권국가의 팽팽한 세력 간 대립의 장이 되었다.
한반도를 둘러싼 이른 바 4강 세력, 북한과 중국, 러시아와 남한의 일본과 미국, 각기 다른 혈맹을 강조 강조하면서 군사적 정치적으로 동맹을 형성하면서 한반도의 긴장감을 유지시켜왔다. 미-소의 탈냉전은 경제적 실익과 국제적 환경에 의한 새로운 국제 질서로 자리매김 함으로써 한반도의 긴장감은 감소되었지만 미국에 의한 남한 내의 상황은 여전히 정치적 군사적으로 지배적인 설정으로 인한 한반도의 긴장감과 동북아의 평화체제가 위협 받고 있다.
미국이 남한에 대한 제국주의적 지배를 정치적인 측면에서 미국은 결코 한국 사회에 발전에 도움을 주는 존재가 아니며 한국의 민주주의를 원하는 것도 더더욱 아니라는 것이다. 소위 혈맹관계로 불리는 것은 우리 민족의 이해와는 거리가 먼 미제국주의와 한국의 독재정권사이의 유착관계일 뿐이다. 미국을 위시한 제국주의 국가들은 식민지 민족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