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대성 논문 표절 논란에 대한 문제점과 시사점

저작시기 2012.04 | 등록일 2012.04.22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400원

소개글

문대성 논문 표절 논란에 대한 문제점과 시사점

목차

문대성 논문 표절 논란에 대한 문제점과 시사점

본문내용

모방은 창조의 어머니라고 했지만 모방은 한낱 ‘베끼기’에 지나지 않는 듯싶다. 오늘 우리 사회는 표절이라는 전염병에 성한 곳이 없다.
문대성은 2007년 8월 국민대에서 ‘12주간 PNF 운동이 태권도 선수들의 유연성 및 등속성 각근력에 미치는 영향’이라는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그러나 논문이 명지대 대학원에서 발행된 논문과 상당부분 일치한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국민대 연구윤리위원회는 국민대 대학원으로부터 문대성의 학위 논문표절 의혹을 제보 받고 심사에 착수했고 문대성의 박사 학위 논문표절 의혹에 대한 예비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국민대학교 측은 문대성 새누리당 국회의원 당선자에 대한 논문의 예비조사를 실시하여 상당 부분이 표절된 것으로 판정했다고 하였다.
문대성의 박사학위 논문 연구주제와 연구목적의 일부가 명지대 김모씨의 박사학위 논문과 중복될 뿐 아니라 서론, 이론적 배경 및 논의에서 기술한 상당 부분이 일치한 것으로 판정됐다. 학계에서 통상적으로 용인되는 범위를 심각하게 벗어났고 본교 연구윤리위원회 규정에서 정의한 ‘표절’에 해당한다고 결론 내렸다.


표절은 사기행위의 일종이며, 저작권 보호를 받는 저작물의 경우에는 또한 저작권 침해가 된다. 표절은 새로운 독창적 저작물을 창작할 때 다른 사람의 저작물에서 그 사상이나 창작 방법을 자유롭게 사용하는 것과 구별된다.
그리고 표절은 전형적인 저작권 침해행위로 이해되지만, 저작권 침해와 동일한 개념은 아니며 일반적으로 개인의 독창적인 저작물을 허가 없이 또는 정당한 사용방법에 의하지 않고, 그 독창적인 내용을 자신의 창작물인양 지시하는

참고 자료

이해완(2006), 저작권의 침해와 그 구제, 지적소유권에 관한 제 문제(하), 재판자료 제57집
최석(2008), 저작권침해와 민사상 구제에 관한 고찰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