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의 가난과 빈곤의 경제

저작시기 2011.02 |등록일 2012.02.2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5,000원

소개글

‘한국의 가난’ 과 ‘빈곤의 경제(Nickel and Dimed)`의 가난에 대한 공통점과 차이점

목차

1. 공통점

본문내용

‘한국의 가난’ 과 ‘빈곤의 경제(Nickel and Dimed)`의 가난에 대한 공통점과 차이점

‘한국의 가난’ 과 ‘빈곤의 경제(Nickel and Dimed)`의 가난에 대한 공통점과 차이점

1. 공통점.

‘한국의 가난’과 ‘빈곤의 경제’에 나타나는 공통점은 우리가 많이 알고 있는 현상이다. 그것은 바로 여성이라는 것과 그들의 저임금 노동이라 볼 수 있다. 이는 한국뿐만 아니라 저 멀리 미국이라는 사회에서도 동일하게 나타나고 있다. 그리고 또 하나 사람이 살아가면서 필요한 주거 문제 역시 공통적인 사항이다. 왜 여성들이 공통적으로 나타는 것일까? 여성의 경우 남성의 경우보다 훨씬 빈곤률이 높다. 이는 전 세계적으로 유사하게 발생을 하고 있다. 높은 이유 중의 하나는 남성보다 생존율이 높다. 즉 오래 산다는 것이다. 남성의 경우 사고 및 질병으로 생존율이 여성보다 낮고 또 장수 확률도 높지 않다. 결국은 남성이 죽은 후에 여자는 그 이상의 생활을 해야 하기 때문에 현실적으로 빈곤으로 빠져 들 수 있는 확률이 높다. 그렇다면 일반적으로 일을 하면 그렇지 않은가 하는 생각이 들 수 있다. 물론 이론적으로 돈을 번다면 빈곤은 벗어날 수 있다. 하지만 그렇지 않기 때문에 문제가 되는 것이다. 이를 반영하는 것이 ‘빈곤의 경제’이다. 여기서도 마찬가지로 여성의 저임금을 몸으로 체험을 한 내용이다. 일을 할 수 있는 것은 많다. 하지만 모두 저임금으로 되어 있고 시간당 5~6달러 하는 일이 주로 되어 있다. 물론 그렇다고 대우가 좋은 것은 아니다. 장시간 고된 노동으로 인한 신체적 정신적 스트레스는 많이 받고 있다. 하지만 이런 일이라도 없으면 바로 죽음을 넘나드는 고통이 있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지내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이런 경우 대부분이 흔히 말하는 정규직이 아닌 비정규직 즉 아르바이트의 성격으로 바로 해고를 할 수 있고 계속 인력을 채용할 수 있는 것이다. ‘빈곤의 경제’에서는 이를 “계급 없는 민주사회에서의 천민들일 것이다.”라고 한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