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Going to Meet the Man - 단편소설 전문번역본

저작시기 2012.01 |등록일 2012.01.1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900원

소개글

Going to Meet the Man - by James Baldwin
단편소설 전문번역본 입니다.
15만원의 금액을 주고 전문가에게 전문번역을 의뢰하여 완성된 것입니다. 수업 & 개인 과제용으로 활용하시기 바랍니다.
※ 본 유료자료를 홈페이지나 블로그 등에 무단으로 유포할 시에는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주의하세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그 남자를 만나러 가는 길 (1965) by James Baldwin (1924-1987)



“왜 그래?”하고 그녀가 물었다.
“몰라,”하고 그는 웃으려고 하면서 말했다, “아마 피곤한가봐.”
“당신 요즘 너무 일을 열심히 했어," 그녀가 말했다. ”내가 계속 이야기하잖아.“
“뭐, 제기랄, 이 여자야,” 그는 말했다, “내 잘못이 아니야!” 그는 다시 노력했지만, 그는 가엾게도 다시 실패했다. 그리고 그는 그저 거기 조용하고, 화가 나서 누워있었다. 흥분이 마치 치통처럼 그를 채웠으나, 살 안으로 들어오기를 거부하였다. 그는 그녀의 가슴을 쓰다듬었다.
이 사람은 자신의 아내였다. 그는 그 자신을 끌어내 주도록 아주 사소한 일을 해 달라고 부탁할 수 없었다. 그저 잠시 동안, 마치 그가 검둥이 계집에게 부탁하는 것과 같은 걸 해 달라고. 그는 거기 누워 있으면서 한숨을 쉬었다. 흑인 계집의 환상이 마치 멀리 보이는 불빛과 같이 그의 몸 속에 먼 흥분을 일으켰지만, 또 다시 그 흥분은 오히려 고통과 같아서, 그로 하여금 움직이게 강요하는 대신에, 행동이 불가능하게 만들었다.
“잠 자,”하고 그녀가 말했다. “내일 일이 많잖아.”
“그래,”하고 그는 말하고는 한 손은 여전히 가슴에 얹은 채로 그녀를 향해 옆으로 누웠다. “빌어먹을 검둥이들. 꺼멓고 냄새나는 것들. 그것들이 학습을 한다고 생각하겠지. 그것들이 배운다고 생각하지 않아? 내 말은, 당신이 그렇게 생각하지 않느냐는 거야.”
“그 사람들이 내일 거기 나타날 거야,” 그녀는 말했다, 그리고 그의 손을 떼어 놓았다, “잠 좀 자.”
그는 거기 누워 있었다. 한 손을 자기 다리 사이에 넣고, 자신의 아내의 연약한 성소를 쳐다 보면서. 희미한 불빛이 덧문 사이로 흘러 들어오고 있는데, 달은 보름달이었다. 멀리서, 두 마리의 개들이 마치 서로 만날 약속을 하는 듯이 끊임 없이 서로를 향해 주거니 받거니 짖어 대고 있었다. 그는 길 위에서 북쪽으로 자동차가 다가오는 소리를 듣고는 반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