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동물 구조

저작시기 2011.02 |등록일 2012.01.1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7페이지 | 가격 2,500원

소개글

"시대에 변화에 따라 환경 및 자연에 대한 국민의 관심과 기대수준은 높아 져서
동물도 사람과 같이 생명을 가진 소중한 생명체라는 인식 때문에 동물구조가 앞으로 더 많이 늘어날 것입니다."

동물 구조에 관한 다양하고 종합적인 정보를 담은 리포트입니다.

목차

Ⅰ. 동물 구조 현황

Ⅱ. 동물 구조 장비

Ⅲ. 동물 구조 방법

Ⅳ. 동물구조 관련 법령의 이해

Ⅴ. 독초구별법 및 중독 시 조치사항

본문내용

이렇게 키울 땐 보물이었지만 버릴 땐 애물이 되는 애완동물들 !!!

버려진 애완동물은 심각한 전염병에 걸리거나, 교통사고, 굶주림에 지쳐 죽거나 야생화 되어 동물 전염병의 매개체가 되기도 한다. 점차 늘어나는 애완동물로 인해 여러 가지 사회문제가 발생하자 정부에서는 넘쳐나는 유기 애완동물을 줄이기 위해 관련 법령을 정비하고 있다.


〈애완동물 `전자칩 인식표` 의무화〉



애완동물 `전자 칩 인식표` 의무화 내년 7월부터 개, 고양이 등 애완동물에 전자 칩 방식의 인식표 부착이 의무화되며, 이를 어길 경우 과태료가 부과될 전망이다.
농림부는 주인이 임의적으로 인식표를 떼거나 붙이지 못하도록 전자 칩 방식의 인식표를 애완동물 몸에 삽입키로 했다. 전자 칩에는 애완동물의 주인과 주소, 예방접종 여부 등이 기록된다.
농림부에 따르면 미국, 영국, 프랑스 등 선진국에서는 손톱 크기에 불과해 이물감이 전혀 없는 전자 칩을 애완동물의 피하에 삽입하는 것이 의무화하고 있다. 농림부는 시행 초기에는 서울 지역을 중심으로 애완동물 판매소에서 개나 고양이를 판매할 때 부착을 의무화하고, 장기적으로는 집에 기르는 모든 애완동물에 부착할 방침이다.
농림부 관계자는 ??전국의 애완동물 수가 총 223만 마리에 달해, 버려지는 애완동물과 인수공통(人獸共通) 전염병 발병이 심각한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며 제도 개선의 배경을 설명했다.
그는 또 ??각 지방자치단체 단속반에 원격으로 부착 여부를 가리는 판독기를 배포, 인식표 없이 애완동물을 기르는 사람을 현장에서 단속해 과태료를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과태료는 수백만 원까지 무겁게 부과하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