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문학사의 시대 구분 문제

저작시기 2012.01 |등록일 2012.01.09 | 최종수정일 2014.04.1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한국문학사의 시대구분에 대한 문제점에 대해서 정리하였습니다. 그리고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였습니다. 좋은 자료이고 직접 모두 한 것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Ⅰ. 서론

우리가 평소에 읽는 소설, 시, 수필 등 우리는 다양한 문학작품을 접하면서 살고 있다. 또한 우리는 학창시철부터 지금까지도 과거의 다양한 문학작품을 접하고 있다. 고대에서부터 향가문학, 경기체가, 장가, 시조, 소설, 가사, 창가 등 국문학은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우리의 국문학은 시대에 따라 쇠퇴하기도 하며, 부흥하기도 하고 새로운 장르가 성립되기도 한다. 이에 따라 우리는 이전의 문학작품을 읽고 감상하면서 국문학사에 대해서 알아가게 된다. 먼저 우리는 국문학사가 무엇인지부터 알아야 할 필요가 있다. 국문학사를 정의해보면 국문학사란 변하여 가는 시대 속의 문학적 사상을 찾아 더듬어 현대의 국문학이 어떠한 경로를 밟아 왔는가를 탐구하는 것이다. 또한 동시에 오늘날 우리의 생활을 이해하려는 문학의 역사적 전개의 고찰이라고 정의내릴 수 있다. 그렇다면 우리는 국문학사를 왜 공부하고, 또한 국문학사를 통하여 우리가 무엇을 얻을 수 있을까? 이러한 국문학사의 사명을 살펴볼 필요성이 있다. 첫째로, 국문학사는 상호간의 관계를 밝혀서 모든 문학적 사상이 한 생명체임을 잊지 말고 그 생명을 살려나가야 한다는 것이다. 즉 국문학사는 하나의 유기체이기 때문에 이를 현대까지 이어나가 계속 살려서 이어나가야 한다는 것이다. 둘째로, 국문학사는 과거의 국문학을 위하여 있는 것이 아니고 현재의 국문학을 위하여 존재하는 것이다. 우리의 현재는 과거에서 온 것이다. 이 말은 과거의 역사를 생각하고 연구하지 않고서는 현재의 발달은 있을 수 없다는 것이다. 또한 국문학사를 연구함에 있어서 교육척인 측면에서 유익한 점 또한 살펴볼 수 있다. 교육적인 측면은 교사와 학생의 측면으로 나누어 볼 수 있다. 먼저 교사는 문화교육을 효과적이며 기능적으로 하기 위하여 과거의 것인 국문학사를 교육하는 것이라 할 수 있다. 그리고 학생의 측면에서는 개인의 삶을 충실하게 하며, 나아가 민족문화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서라고 할 수 있다. 즉 우리는 국문학사를 교육함으로써, 선인들의 정신세계를 파악하고 그리고 민족문화를 계승하여 발전할 수 있다. 또한 인간의 삶을 총체적으로 이해함으로서, 즉 오늘의 삶을 풍요롭게 할 수 있는 것이다. 즉, 과거의 국문학을 통하여 현재의 국문학이 발달할 수 있는 것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