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패션역사뮤지엄 개관을 통한 용인시의 지역경제활성화 제안

저작시기 2010.10 |등록일 2012.01.05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지방자치단체들은 자연관광, 문화관광을 개발하여 외부인을 유입시킴으로써,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려 하였고, 최근에는 도시의 창조적인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창조도시로 눈을 돌리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이러한 흐름에서 창조산업 중에 패션산업이 이슈가 되고 있다. 2007년 산업자원부에서 발표한 ‘지식서비스산업 육성 전략’을 보면, 11개 유망지식서비스업에 패션을 포함 시키고 있고, 서울시도 ‘2020 한국패션의 세계화 추진전략’을 발표하여 패션산업의 발전과 나아가 서울시가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춘 패션도시로 성장하기 위한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패션산업은 과거 한국의 근대화를 이끈 대표 제조 산업에서, 고부가가치를 만드는 지식집약사업으로 발 돋음하고 있으며, 또한 도시경쟁력과 도시 문화의 질을 높이고, 또한 도시의 이미지를 만들 수 있는 산업으로 이용되고 있다.
이에,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고부가가치 산업인 패션산업을 용인시의 장점인 관광요소와 접목시킨다면, 용인시의 관광정책에 새로운 전화점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따라서, 본 제안은 용인시에 패션역사뮤지엄의 개관을 제안하고자 한다.

목차

Ⅰ. 제안의 배경 및 필요성
Ⅱ. 패션역사뮤지엄의 필요성
Ⅲ. 용인시에 패션역사뮤지엄 제안
Ⅳ. 용인시에 유치함에 따른 기대효과
Ⅴ.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1995년 지방자치제도가 부활한 후로 30여년의 시간이 흘렀다. 그동안 내무행정과 조세수입이 상당부분 지방자치단체로 이전되고 지방자치단체의 자율성이 커지게 되면서, 경제활성화와 재정자립도 문제가 최대 화두가 되었다. 지금까지 각 지방자치체들은 지역자원의 특수성을 강조하여 지역을 발전시키고자 하였으나, 적은 자원과 약한 산업기반은 지방자치단체를 어렵게 하고 있다. 이에 지방자치단체는 이러한 상황의 돌파구로 자연관광, 문화관광을 개발하여 외부인을 유입시킴으로써,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려 하였고, 최근에는 도시의 창조적인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창조도시로 눈을 돌리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이러한 흐름에서 창조산업 중에 패션산업이 이슈가 되고 있다. 2007년 산업자원부에서 발표한 ‘지식서비스산업 육성 전략’을 보면, 11개 유망지식서비스업에 패션을 포함 시키고 있고, 서울시도 ‘2020 한국패션의 세계화 추진전략’을 발표하여 패션산업의 발전과 나아가 서울시가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춘 패션도시로 성장하기 위한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패션산업은 과거 한국의 근대화를 이끈 대표 제조 산업에서, 고부가가치를 만드는 지식집약사업으로 발 돋음하고 있으며, 또한 도시경쟁력과 도시 문화의 질을 높이고, 또한 도시의 이미지를 만들 수 있는 산업으로 이용되고 있다.
이에,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고부가가치 산업인 패션산업을 용인시의 장점인 관광요소와 접목시킨다면, 용인시의 관광정책에 새로운 전화점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따라서, 본 제안은 용인시에 패션역사뮤지엄의 개관을 제안하고자 한다.

참고 자료

김천중(2007),“축제 구상을 위한 개념정립과정에 관한 실증적 연구”,한국여가레크레이션학회지, 31권4호
주보림(2009),“고부가가치 패션산업으로의 한국적 컬렉션 연구”,한국디자인문화학회
정재우(2010),“디자이너패션산업의 특성과 지원 정책에 관한 연구”,한국패션디자인학회지 제10권1호
김민자(2008),“서울패션브랜드, 세계초일류의 꿈은 환상인가”,서울경제
주보림(2009),“고부가가치 패션산업으로의 한국적 컬렉션 연구”,한국디자인문화학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