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환경마케팅 국가의 녹색성장 사례 독일편

저작시기 2011.11 |등록일 2012.01.0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4페이지 | 가격 4,0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환경마케팅중 국가별로 정책과 어떤 사례들이 진행되고 있는지 녹색성장에 관한 사례중심 레포트입니다.

목차

❏ 서론

❏ 본론

Ⅰ. 독일의 소비자 주도 녹색사회 성공사례
1) 에너지 자립 녹색마을 “윤데마을”
2) 소비자연합(VerbraucherInitiative e.V.)주도 "지속가능장보기"

Ⅱ. 독일정부의 제도적, 정책적 사례
1) 성공사례 – 태양광 산업
2) 보완점 - 생태계 보호

Ⅲ. 독일인의 친환경, 녹색소비 인식정도

Ⅳ. 실생활 속 구현 정도
1) Pfand - 공병 보증금 반환 제도
2) 분리수거
3) 포장재 사용

❏ 결론

※ 참고자료

본문내용

Ⅰ. 독일의 소비자 주도 녹색사회 성공사례
1) 에너지 자립 녹색마을 “윤데마을”
독일 니더작센 괴팅엔시 인근의 윤데마을은 750여명의 주민들이 사는 시골마을이다. 이 작은 마을이 소 똥을 이용한 에너지 자립으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2001년 봄 쾨팅엔 대학이 주도하여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난방 연료비 절감 및 소득창출을 위해 마을의 에너지 수요전체를 재생에너지로 충족하고자 바이오에너지마을 프로젝트를 구상하였다. 40여개 후보지 중 지속적인 설문조사와 기술적, 경제적 타당성을 조사한 결과 최종적으로 윤데마을이 선정되면서 이 사업이 시작되었다. 주민들의 에너지에 대한 낮은 인식과 혐오시설이라는 점 때문에 사업 추진이 쉽지 않았지만 에너지 자립과 환경문제에 대한 인식확대노력 그리고 바이오가스를 이용한 열병합 발전을 통한 전기생산과 부산물 판매를 통해 안정된 수입이 보장된다는 설명과 설득을 통해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도출해냈다.
Ⅲ. 독일인의 친환경, 녹색소비 인식정도
독일 마부르크 대학에서 2년마다 실시하고 있는 독일 소비자의 환경인식 조사에 따르면, 2006년 독일인들이 생각하는 가장 시급한 국내 문제 중 2위가 환경문제로 조사되었다. 또한 45%의 국민이 환경개선을 위해 본인이 직접적인 활동을 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으며, 41%의 국민은 현재 환경 친화적인 소비를 실천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KOTRA & globalwindow.org "[독일] 이런 친환경상품이 팔린다." 2008.3.19
독일 소비자의 이러한 인식은 어려서부터 받아온 환경교육이나 국가적 정책 등을 통한 사회 분위기에서 온다고 할 수 있다.

참고 자료

■ 환경수도 프라이부르크에서 배운다.
- 김해창 저, 이후 출판사
■ 녹색문화도시 프라이부르크 읽기(환경문화 장소라는 키워드로 본 독일의 환경수도)
- 홍윤순 저, 나무도시 출판사
■ 월간 친환경(해외 친환경 뉴스)
■ 국가환경정보센터-KONETIC
■ 에너지 전문 시장조사기관
솔라앤에너지(Solar & Energy)
■ 한국산업기술진흥원
■ 해외 시장 수출 투자 진출정보
KOTRA 글로벌 윈도우
■ 여성부주관 녹색생활운동 등 정보제공 Wegreen
■ 프리드리히 에버트 재단 한국사무소
FES-information-Series

http://www.digitalorganic.net
http://www.konetic.or.kr/
http://www.solarnenergy.com/kor/
http://www.kiat.or.kr/
http://www.globalwindow.org/
http://www.wegreen.or.kr/
http://fes.or.kr/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