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지와 사랑을 읽고 A+

저작시기 2011.11 |등록일 2011.12.3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안녕하세요..^^

레포트 자료 받으시고 좋은 평가 부탁드려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고등학교 때부터 이과였고 현재도 이공대를 다니는 나에게 독후감 과제는 항상 신선함을 기대하게 만든다. 매일 반복되는 실험 레포트와는 다르게 독서라는 것을 통해서 무언가를 깨닫게 해주고 생각에 잠기게 할 수 있다는 것이 지친 일상 속에서의 활력과도 같다. 하지만 평소엔 과제나 다른 일 때문에 한 달에 한 권의 책을 읽는 것이 힘들 정도이다. 그래서 과제로나마 이렇게 책을 읽을 수 있는 기회를 어렵사리 만드는 것은 나에게 여간 기쁜 것이 아니다. 책을 처음 보자마자 당장에 이 책에 흥미가 생겼다고 하면 거짓말이다. 서점이나 도서관에 가서 책 제목을 말하면 한 번에 알아듣는 사람이 없어 다시 한 번 이야기하고 작가까지 말해주어야 그제야 책을 찾아보는 곳이 많았다. 이 책은 처음 독일에서 출간되었을 때 "우정의 이야기"라는 부제와 함께 출판되었다고 한다. 부제처럼 간단하게 이 책을 소개하자면 나르치스와 골드문트간의 우정에 관한 이야기이다.
하지만 헤세에 책에 언제나 등장하듯이 이 책은 단지 두 사람의 우정이라는 가벼운 이야기로 끝나지 않는다. 그의 모든 책, 아니 그의 전 세계에 걸쳐서 말하려하던 그 이야기- 인간 내면의 두 양면성에 대한 해부, 그 속의 인생의 진리. 그것이 이 책에서 두 대조되는 인간의 우정과 조화 속에서 말해주고 있다.
우선 이 글의 간략한 줄거리는 나르치스와 골드문트의 만남으로 시작되어, 둘의 신의 가득한 우정으로 마무리 된다. 어울릴 듯 어울리지 않는 지와 사랑의 원제는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나르치스와 골드문트>이다. 이 두 사람은 작품을 전재함과 동시에 인간의 전형적인 양면을 보여주는 역할을 한다. 어쩌면, 이 두 사람은 헤르만 헤세 그 자신의 모습을 보이고 있는지도 모른다. [지와 사랑]은 수도원의 철학자자인 나르치스와 세상을 방랑하며 살아가는 애욕의 예술가 골드문트를 통해 인간의 내면적 모습을 관찰, 서술하고 있다. 감성적 욕구와 동기유발(골드문트)과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