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인간의 기원에 대한 진화론과 창조론의 비교

저작시기 2011.05 |등록일 2011.12.27 | 최종수정일 2013.12.1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8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인간론, 진화론과 창조론,

목차

서론

본론
1. 진화론

2. 창조론

3. 진화론의 반박
1) 자연선택설의 문제
2) 화석의 문제
3) 생명 합성의 문제
4)품종개량의 한계성
5)진화 이론의 문제

4. 창조론에 대한 반박

5. 창조론의 과학성

결론

본문내용

1. 진화론

진화(進化, evolution)는 생물학에서 생물 집단이 여러 세대를 거치면서 변화를 축적하여 집단 전체의 특성을 변화시키고 나아가 새로운 종의 탄생을 야기하는 과정을 가리킨다. 여러 생물 종 사이에서 발견되는 유사성을 통해 현재의 모든 종이 이러한 진화의 과정을 거쳐 먼 과거의 공통 조상, 즉 공통의 유전자 풀로부터 점진적으로 분화되어 왔다는 사실을 유추할 수 있다. 진화는 세대에서 세대로 유전형질이 전달되는 도중에 일어나는 유전자의 변화가 누적된 결과이다. 유전자 변화가 일어나는 요인은 돌연변이와 유성생식에 의한 유전자 재조합 등이다. 진화가 일어나는 주요 작동 기제는, 생물 집단과 환경의 상호 관계에 의해 유전형질이 선택되는 자연선택과, 집단 안에서 이루어지는 유전자 부동이다. 자연선택으로 인해 생물 집단이 환경에 적응하는데 유리한 유전형질은 다음 세대로 전달되고 불리한 형질은 사라지게 된다. 다윈이 종의 기원에서 주장하는 것은 생존 경쟁에서 유리한 형질을 가진 개체들이 살아남아 그들의 유리한 형질이 자손에게 전달됨으로써 진화가 일어난다는 것이다. 그 과정을 살펴보면, 자손이 과잉 생산되면 그 중에 어느 자손의 개체가 변이되고, 그 자손들 사이에서 생존 경쟁이 치열해진다. 이를 통해 환경에 잘 적응한 자손들이 살아남게 되고 그 자손들은 새로운 종으로의 분화되고 다양해진다.
자연선택설은 생물의 종이 환경에 맞게 적합한 방향으로 진화를 한다는 것이다. 자연선택설에는 돌연변이, 생존경쟁, 적자생존이라는 개념들이 있다. 돌연변이라는 것은 유전정보가 기록된 DNA정보가 여러 가지 요인으로 인해 원래의 상태와 달라지는 것을 말하며, 생존경쟁이란 생물이 한정된 자원 즉, 먹이나 서식장소를 차지하기 위해 서로 간에 벌이는 전쟁이란 뜻이며, 적자생존이란 주어진 환경에 가장 잘 적응하는 생물이나 집단이 살아남는다는 의미를 가진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