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달리고 싶은 아이들과 하버드생의 운동벌레

저작시기 2010.05 |등록일 2011.12.27 파워포인트파일MS 파워포인트 (pptx) | 7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스포츠와경제

목차

아이들에게 운동이란?
기형적으로 변해가는 체육
아이들의 꿈
결론

본문내용

학교체육의 고질적인 문제는 기형적으로 체육이 변해가고 있다. 운동선수는 운동만하고 공부하는 학생은 공부만 하는 극과 극의 방식이다. 따라서 입시위주의 교육으로 인하여 체육의 비중이 줄어들다가 2003년부터는 체육의 비중이 적어져 운동장의 아이들은 점점 줄어든 양상을 보인다. 하지만 아이들은 체격은 예전에 비하여 비대해지고 커졌지만 운동능력은 떨어지는 불균형이 나타나고 있다. 체육은 신체능력만은 키우는 것이 아니라 정신력을 기를 수 있지만 우리나라는 입시위주의 학업 때문에 체육을 소홀히 하고 있다. 우리나라의 학부모와 아이들은 공부의 중요성 때문에 체육의 중요성을 외면하고 있다. 스트레스의 해소제가 되고 활력소가 되는 운동 우리학생들은 왜 접하기 힘들까요?
이유는 부모들의 인식이 바뀌지 않기 때문에 체육의 중요성을 모르기 때문에 자신들이 운동에 소홀히 하였기 때문에 그렇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해본다. 동영상에서도 보이듯이 스포츠를 많이 하는 아이들은 공부와도 연관이 된다고 하였다. 사람은 스트레스를 풀고 재충전을 할 기회가 주어져야 하는데 그 역할을 해주는 체육을 가벼이 여기는 것 같다. 핀란드는 초등학교부터 체육을 중요하게 여긴다. 쉬는 시간마다 바깥바람을 쐬며 휴식을 취하고 아이들과 뛰어 놀고 즐긴다. 사회적으로나 육체적으로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초등학교부터 체육활동을 장려하는 것이다. 어렸을 때부터 공부와 운동을 병행하는 방법을 가르치는 것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