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미군정기 언론의 사회사상

저작시기 2010.04 | 등록일 2011.11.04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언론학부 전공수업의 레포트입니다. 미군정기의 언론의 사회사상에 관해 정리한 것입니다. 언론의 역사를 공부하시는 분들께 도움이 될것입니다.

목차

I. 서론

II. 본론
A. 미군정기의 정치사회적 상황
B. 미군정기 신문의 사회사상의 구조
C. 공산주의 계열 신문의 사회사상
D. 진보주의 계열 신문의 사회사상
E. 자유주의 계열 신문의 사회사상

III. 결론

본문내용

I. 서론

미군정기의 언론이 한국 언론사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 이유는, 당시의 사회적정치적 상황이 우리 근대사를 결정짓는 큰 요인이었기 때문이다. 일제의 오랜 통치에서 갓 벗어난 근대 한국의 사회는, 미국이 몰고 온 ‘자유주의’를 내세운 회유정책에 자극을 받았고, 무엇보다도 언론이 민감하게 반응했다.
미군정기의 신문은 그 소유 경영방식이나 이념에 따라 크게 세 계열로 구분할 수 있다. 첫째로 공산주의 계열의 신문인데, 《한성일보》,《노력인민》, 《전선》등이 속한다. 이 신문들은 공산당(남로당)이 소유, 발행한 것으로 당의 주장을 선전하는 수단으로 활용됐다. 두 번째는 보수우파의 자유주의 계열 신문인 《동아일보》, 《조선일보》,《한성일보》, 《대동신문》등인데, 주로 지주나 지주출신 자본가가 소유 운영했고, 상업주의적 경영을 바탕으로 했으나 보수 우파의 정치적 이해관계를 적극 반영코자 했다. 세 번째는 진보적 지식인들이 발행한 진보주의 계열의 신문으로 《조선인민보》,《중앙신문》,《자유신문》,《독립신보》등이 해당된다. 이들 신문은 당시에 진보적 민주주의를 표방한 대표적 신문으로 중도 좌파의 노선을 지지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