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김유신 인물 조사 레포트

저작시기 2011.09 |등록일 2011.09.0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더 좋은 자료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목차

1. 김유신의 성장 경로
2. 김춘추와의 관계
3. 김유신의 아버지
4. 기생 천관
5. 화랑도
6. 김유신의 가계
7. 김유신의 어린 시절

본문내용

김유신 인물 조사 레포트
김유신의 성장 경로
김서현과 만명 가운데에서 태어난 김유신은 등에 7개의 점을 가졌었다. 김유신이 15세가 되던 시기에 화랑이 되었는데 긴 시간동안 사람이 기꺼이 순종(順從)하여 칭호를 ‘용화향도’라고 칭하이었다. 17세 때 잦아진 외침에 비분(悲憤)하면서 중악산으로 들어가 목욕재계하고 다름없이 적국을 물리치겠다는 뜻을 깊숙히 품었다. 그렇다고 하면서 한울에 빌며 도움을 구하이었는데 어느 날 신령한 노인을 만나 비법을 전수 받고, 한울에서 보검이 내려와서 무예를 닦기 착수하이었다. 또 백제의 7성을 쳐서 크게 이겼다. 연쇄(連鎖)(連續)되는 백제의 침략(侵入)으로 인해 집에서도 못 들어갔는데, 김유신 삽화 중 집 앞을 지나가도 들어가진 못하고 물을 떠오게 하여 마시면서 “우리 집의 물맛은 여전하구나.”라는 말을 하이었다는 얘기가 있다. 이같이 병사들을 생각하는 뜨뜻한 품성과(成果)(實績) 높은 지도력, 그리고 빼어난 무예를 뒷경관으로 해서 삼국 통일을 주동하며 나아갔다는 것이다.
또 김유신은 비담이 모역(謀逆)(反逆)을 일으켰을 때 큰 별이 떨어졌는데 신라왕이 질 징조라고 떠들썩흠 허사비를 태워 떨어진 별이 도로 올라갔다는 소문을 내어서 가라앉혔다. 백제와 싸울 때 패하는 척하면서 속이고는 백제군을 잡았고 서로 타협 하에 품석부부의 유해(遺骸)을 찾았다. 김춘추를 왕으로 추거(推擧)하고 백제를 물리칠 때 연결(連結)군이었던 당나라 군사가 신라도 쳐들어오려고 흠 김유신이 기꺼이 맞상대 하려고 하이었는데 당나라 군사는 그냥 돌아갔다. 백제인의 모역(謀逆)(反逆)이 연쇄(連鎖)(連續)되자 김유신은 꾀로서 진압하게 하이었다. 문무백왕이 김유신 집안의 발자취를 가리키며 김유신에게 태대각간이라는 높은 거칠다를 주었다. 이렇듯 김유신은 삼국 통일 후 당나라와 싸워서 영지(領地)를 강건(剛健)히 하고, 신라를 결속력 있게 다져나갔던 인물이었다. 멸진(滅盡)한 한 국가의 왕족으로서 자기 집안을 일으키려는 노고가 보이는 것 같아 보인다.
김춘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