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사회경제적 변화에 따른 민주주의 모델의 흐름

저작시기 2010.06 |등록일 2011.05.04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3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데이비드 헬드의 [민주주의의 모델]를 읽고 핵심적인 내용을 중심으로 그 흐름을 정리한 보고서 입니다. 많은 내용을 한눈에 쉽게 정리하고 흐름을 이해할 수 있도록 간결하지만 중요한 내용들을 중심으로 서술하였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사회경제적 변화에 따른 민주주의 모델의 흐름>
민주주의는 그리스어의 democratia로부터 파생된 인민demos과 지배kratos의 합성어로 인민이 지배하는 정부형태를 의미한다. 그러나 분명한 것처럼 보이는 이 개념은 인민은 누구이며, 어떤 형태의 참여를 부여할 것인가? 지배의 범위를 얼마나 넓게 또는 좁게 해석할 것인가? 인민에 의한 지배는 복종의무를 수반하는가? 등 많은 문제를 야기 시킨다. 그리고 이는 곧 민주주의를 정당화하는 서로 다른 관점들을 출현시켰다.
기원전 5세기 많은 경쟁적인 그리스세력 가운데서 가장 뛰어난 도시국가 즉 폴리스를 통해 등장한 아테네의 초기의 민주주의는 많은 세대를 거친 변화과정을 산물이다. 왜 민주주의의 형성으로 귀착되었는가 하면, 상대적으로 소규모의 응집력있는 공동체와 경제적·군사적으로 독립된 시민의 등장이 결합되어 민주적 생활방식이 육성되었기 때문이다. 시민은 자자유롭고 평등하며, 정의와 법이 존중되는 아테네에서 공적인 것과 사적인 것은 서로 혼합되어 있었고, 따라서 개인의 덕성은 곧 시민적 덕성이었다. 즉, 개인의 이상과 공동체의 이상이 같았고 이는 폴리스를 통해서 실현 될 수 있었다. 아테네에서 시민을 입법, 사법 업무에 직접 참여하게 하는 제도로써, 데모스를 중심으로 민회, 500인평의회, 50인위원회, 법정등이 있었다. 그러나 아테네에서 조차 시민권은 아테네에 살고 있는 성인 남성에게 부여된 제한된 개념이었고, 동시대의 고대 사상가(투키디데스,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들은 이 민주주의를 비판하기도 했다.
고대 그리스의 시민권의 개념은 르네상스 초기와 절대주의의 몰락까지 주창자를 거의 찾지 못했다. 고대 시민권의 개념이 서구에서 쇠퇴된 사실을 설명하기는 어렵지만, 정치적 동물의 반(反)명제가 기독교 신념의 믿음의 동물이라는 것은 분명하다. 기독교의 등장과 발전으로 시민으로서의 인간은 진정한 신자로서의 인간이라는 개념으로 바뀌었으며, 정치적 권리·의무가 종교와 봉건적 토지 소유에 밀접히 연결되어 국가 개념은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