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메소포타미아, 이집트문명

저작시기 2010.12 |등록일 2011.03.23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메소포타미아와 이집트문명을 간략하게 설명하고, 당시의 이혼문제와 파라오의 피라미드 공공사업을 주제로 창의적으로 작성한 레포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Review1-메소포타미아문명
“인생의 즐거움은 맥주, 결혼은 행복하지만 이혼은 더 행복하다.” 갓 태동한 문명을 기반으로 살아가던 고대인들이 이런 말을 했으리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다. 문명의 찬란함과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기술에 감탄하면서도 정작 그것을 일구어낸 이들은 그저 돌망치를 들고 들판을 뛰어다니는 모습으로만 그렸던 나의 무지함 때문일 것이다.
다큐멘터리를 통해 강이라는 것, 근본적으로 물이라는 것이 인간의 삶에 있어서 얼마나 커다란 역할을 하는지 새삼 알게 되었고, 때문에 티그리스와 유프라테스 두강을 끼고 있는 메소포타미아 문명에 자연스레 관심이 기울여졌다. 이제는 뿌연 흙먼지를 날리는 황폐한 땅에 불과하지만 그곳에서 출토된 물병 아래 부분에 조각된 밀 그림을 통해 이 문명이 한 알의 밀에서 시작해서 풍작으로 인해 번영을 누리고, 생산량이 감소하면서 쇠락의 길로 이어졌다는 것을 추측할 수 있었다. 화려하고 풍요로운 문명의 기반인 밀 경작은 고대인의 시설이라고는 믿겨지지 않을 정도로 치밀한 관개농업으로 행해졌다. 운하를 건설함으로서 강물을 끌어들여 황폐한 곳에서의 경작도 가능하게 했던 것이다.
이렇게 해서 늘어난 농작물로 인해 풍요로운 삶을 누렸던 메소포타미아의 상징물은 다른 문명의 것들보다 훨씬 정교하고 공들여진 작품과도 같았다. 그 중에서도 하늘을 향해 당당한 자태를 뽐내는 신을 위한 성전 지구라트가 인상적 이었다. 지구라트는 신전으로서의 가치도 있지만 사후세계에 집착하는 이집트문명과는 다르게 철저히 현세적인 당시 고대인들의 세계관을 보여주고 있다는 데에서 더 큰 의미가 있다.

이하생략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