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철학자 데이비드 흄 철학,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공리주의,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이신론,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동감이론,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인성론,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미학,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딜레마

저작시기 2011.03 |등록일 2011.03.18 한글파일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철학,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공리주의,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이신론,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동감이론,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인성론,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미학,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딜레마 분석

목차

Ⅰ.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철학

Ⅱ.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공리주의

Ⅲ.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이신론

Ⅳ.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동감이론

Ⅴ.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인성론

Ⅵ.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미학

Ⅶ.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딜레마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철학자 데이비드 흄의 철학
흄은 TreatiseⅢ 1장(part1) 1절(section 1)에서 "도덕적 분별은 이성으로부터 비롯되는 것이 아니라 도덕감으로부터 비롯된다.”고 주장한다. 흄에 의하면 우리들 마음의 작용은 모두 지각이다. 모든 지각은 인상과 관념, 두 가지로 구분할 수 있다. 도덕적 구분도 지각이다. 따라서 도덕적 구분도 인상이거나 관념이다. 그런데, 도덕적 구분은 이성에 의한 것일 수 없다. 도덕적 구분은 행동에 영향을 미치는데, 우리의 행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것은 정념이다. 그러나 이성의 작용은 참과 거짓을 판단하는 것이고 정념은 참, 거짓의 판단 대상이 될 수 없다. 따라서 이성은 우리의 행동에 영향을 미칠 수 없고 도덕적 구분의 원천이 될 수도 없다.
어떤 사람들은 도덕적 구분도 이성에 의해서 수학적 지식과 마찬가지로 확실하게 증명될 수 있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이것은 불가능하다. 이성의 작용은 대상들의 관계를 비교하거나 이성에 의해서 발견되는 사실에 대하여 추론하는 것이다. 만약 도덕적 구분이 이성에 의해서 비롯되는 것이라면, 도덕적 구분은 대상들 간의 관계이거나 사실에 대한 추론이어야 한다. 그러나 도덕적 구분은 대상들 간의 관계일 수 없다. 만약 도덕적 구분이 대상들 사이의 관계라면, 이 관계는 마음의 내적 활동과 외부 대상 사이의 관계여야 하는데, 이러한 관계가 어떤 것인지 알 수 없다. 게다가 도덕적 구분이 증명가능하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에 의하면 도덕적 관계는 영원불변하는 보편적인 것이어야 하는데, 우리가 경험할 수 있는 것을 넘어서서 어떤 관계가 영원불변하는 보편적인 것인지 알 수 없고, 동일한 관계라도 어떤 것은 도덕적 판단의 대상이 되는데 반하여 다른 것은 그렇지 않다는 것은 쉽게 알 수 있다.

참고 자료

김효명, 한국분석철학회 편(1995) / 흄의 자연주의, 서울 : 철학과 현실사
데이비드 흄 외, 황필호 역(2003) / 데이비드 흄의 철학, 철학과 현실사
데이비드 흄 저, 김혜숙 역(1996) / 인간 오성의 탐구, 고려원
에르하르트 욘, 편집부 역(1991) / 미학의 문제, 도서출판 다민
쿤츠만·페터(1999) / (그림으로 읽는)철학사, 예경
한국철학사상 연구회 지음(1993) / 철학의 명저 20, 도서출판 새길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