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동양사] 송대 이후 유교적 도덕규범 하의 중국 여성

저작시기 2010.06 |등록일 2011.03.05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중국 근세 여성상 중 송대 이후 유교적 도덕규범하의 여성상.

목차

目 次

1. 들어가며
2. 宋代 이후 性理學의 女性觀
3. 宋·明代 女性 지위의 다른 一面
4. 明代 이후 女性의 자살풍조
5. 나가며

본문내용

송대 이후 등장한 新儒學의 조류였던 성리학은 當代의 학술사상과 풍속제도를 모두 크게 변화시켰다. 특히 성리학은 여성들에게 禮敎의 입장에서 改嫁禁止와 守節强要를 요구하였다. 특히 남송대 朱子에 이르러 성리학이 집대성된 이후에는 여성들에게 적어도 네 가지의 모습을 강요하였다. 첫째로 여성은 남성에게 오로지 복종해야하며 둘째로 남편이 사망할 경우 무조건 守節하여 정절을 잃어서는 안되며 셋째로 남성은 부인과 이혼할 수 있는 권리가 있었기에 여성은 남편을 따라야 하고 넷째로 여성의 정절은 무엇보다 중요한 것이기에 정절을 지킬 수 없을 경우 목숨을 버려서라도 정절을 지켜야한다는 것이었다. 이렇듯 성리학에서는 家法 내에서 여성의 지위를 옥죄고 예교적 관념에서 이상적인 여성의 모습을 강요하였다.
고대의 유가에서도 여성의 貞節을 요구하는 측면은 존재하였다. 하지만 이는 일종의 理想的으로 삼는 바였을 뿐 사회적으로 제약이나 구속을 가한 것은 아니었다. 일례로 秦漢時代에도

참고 자료

金仙憓, 「訴訟을 통해 본 明代 女性 地位의 一面」,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