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서민귀족과 양반전을 통해서본 계층사회

저작시기 2010.11 |등록일 2011.02.27 한글파일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소설 서민귀족과 양반전을 통해서
그당시의 계층사회를 비교 분석함

목차

1.서론

2.본론

2.1 『서민귀족』의 계급사회

2.2 『양반전』의 계급사회

2.3 지배 계층의 이중성

3.결론

4.참고문헌

본문내용

몰리에르의 『서민귀족』은 17세기 프랑스를 배경으로 쓰여 진 작품으로 그 시대의 모습, 특히 신분 사회의 모습을 볼 수 있다. 17세기 프랑스에 가장 영향력이 있던 지배계층인 귀족과 돈은 많지만 귀족과 같은 권위가 없는 중산층인 부르주아라는 신분에 대해서 풍자하기 위해 쓰여 졌다. 그 시대의 귀족들은 호사스러운 생활을 위해 금융가들로부터 상당한 돈을 빌려 썼고 항상 그 비용을 감당하지 못해 빚을 졌다. 그들은 왕족이나 대 귀족 가문을 제외하고는 모두 자신들의 자력만으로는 생활 방식을 감당해 낼 수 없었다. 몰리에르는 그러한 귀족들을 비판하려고 했던 것이다. 또한, 귀족과 왕의 존재에 의존하여 생활하여 생활 능력이 없을지언정, 귀족이 되고 싶어 하는 지각없는 서민과 부르주아의 무지와 어리석음을 꼬집어 내고 있다.
박지원의『양반전』은 조선시대 후기를 바탕으로 쓰여 진 책으로 지배 계급인 양반을 풍자・비판하고 있다. 『양반전』은 조선후기의 신분질서의 변동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조선 후기는 임진, 병자 양란의 후유증으로 조선 전기의 엄격한 신분 질서가 동요하기 시작했다. 마침 이양법 ,견종법의 도입으로 농업생산력이 크게 증가하고 상업이 발달함에 따라 등으로 평민 부자들이 많이 나타났고, 새롭게 부를 축적한 부농층, 신흥 상공인 계층이 등장하게 된다. 이들은 경제적으로 높은 지위를 차지하게 됨에 따라 점차 사회신분의 상승을 꾀하게 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