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메밀꽃필무렵

저작시기 2007.09 | 등록일 2010.12.27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메밀꽃필무렵 독후감. 줄거리와 감상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가산 이효석 선생은 1907년 2월23일 강원도 평창 봉평면에서 출생하여 1942년5월25일 평양에서 급환으로 36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그는 젊은 시절 한창 실의에 잠기기도 하였으나 창작 활동의 활기를 되찾아 초기에는 경향성이 짙은 작품을 발표하던 이효석은 수탉을 계기로 차츰 향토를 배경으로 한 서정적인 세계로 이행해 나갔다. <화분>에 이어 같은 작품으로 그는 자연과 인간의 본능을 시적 경지로 끌어 올렸다 는 평을 받았다
줄거리요약하기
주인공 허생원은 전국을 돌아다니는 장돌뱅이다. 허생원은 늙고 볼품없는 빈털털이로 주로 봉평에 서는 장에 자주 간다. 그 곳에서 본 젊은 장돌뱅이 동이는 장터 술집의 충주댁과 농지거리하는 것을 보고 따귀를 때린다. 동이는 그 자리를 뜨지만 허생원은 마음이 개운치 않다. 그리고 나중에 동이가 허생원이 길가에 세워둔 나귀가 동네 각다귀들에게 괴롭힘을 당하고 있다는 것을 알려 준다. 그 일로 둘은 나빴던 감정이 풀려 함께 장길을 나선다. 그날 밤, 달빛이 흐뭇한 메밀꽃이 흐드러지게 핀 산길을 걷는데 허생원은 동이와 조선달에게 예전에 인연을 맺었던 처녀 이야기를 들려준다. 메밀꽃이 핀 여름밤, 허생원은 물방앗간에 갔다가 성씨 집 처녀를 보았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