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영화 `세상끝과의 조우`를 보고...

저작시기 2010.12 |등록일 2010.12.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영화 `세상끝과의 조우`를 보고 쓴 감상문

목차

없음

본문내용

베르너 헤어조크(Werner Herzog)가 떠나는 남극으로의 여행. <세상 끝과의 조우는 비단 남극이 가지는 자연, 과학적 의미 뿐만 아니라, 그 속에 살고 있는 사람들의 사회와 문화에 대한 연구까지 들어있는 인류학적 레포트이다. 세상에 끝에서 그는 지구의 환경문제 뿐만 아니라 인간의 치유를 말한다. 이 작품에서 언급하는 자연은 사색적이다. 남극의 신사, 펭귄에 대한 이야기는 좋은 예가 될 수 있을 것 같다. 연구가가 말하길, 더러 방향감각을 잃고 무리와 떨어져 혼자서 어디론가 향하는 펭귄이 있다고 한다. 이 펭귄은 다시 무리에 돌려놓아도 다시금 자신의 길을 찾아 떠난단다. 인간은 그저 지켜볼 수는 있지만 그 앞을 막아서면 안된다는 연구가의 짧막한 감상이 인상깊다. 화산연구가는 화산이 분출할 때 조심해야 할 점을 알려준다. 그는 화산이 활동을 시작하면 반드시 분화구 쪽으로 시선을 향해야만 한다고 조언한다. 화산재가 이리저리로 날라다니기 때문에 정면으로 바라보고 있어야 피할 수 있다는 것이다. 옆으로 피하되 결코 뒤로 돌아서지 말 것, 그의 충고는 과학적인 견해이지만 은유적으로 느껴진다. 남극에 대한 많은 연구가 있지만, 남극에 살고 있는 사람들이 어떤 사람들일지 궁금해하는 사람들은 별로 없는 것 같다. <세상 끝과의 조우>는 각종 연구가들 뿐만 아니라 여행가나 인권운동가 등 남극으로 모여든 각양각색의 사람들을 찾아간다. 원래는 철학교수였다는 운전기사, 노래하고 춤추며 사람들과 즐거움을 공유하는 예술가, 추운 극지방에서 꽃을 피우는 원예연구가 등, 남극의 하나의 도전이며 안식이고, 피난처이며 동시에 희망의 장소이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