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D

[버스 폭발사고] CNG버스 폭발사고의 원인과 해결방안

저작시기 2010.08 |등록일 2010.08.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0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버스 폭발사고] CNG버스 폭발사고의 원인과 해결방안 보고서

목차

Ⅰ. CNG 버스 폭발사고

Ⅱ. CNG 버스의 보급현황

Ⅲ. 다른 국가들의 CNG 버스의 보급현황

Ⅳ. CNG 버스의 특징

Ⅴ. 경유버스의 특징

Ⅵ. CNG 버스와 경유버스 비교

Ⅶ. CNG 버스의 연료통 문제

Ⅷ. 버스 폭발사고의 심각성

Ⅸ. 해결방안

본문내용

"CNG(압축천연가스) 버스가 경유 버스보다 친환경적인 것은 사실이다. CNG 버스를 경유 버스로 전환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어렵다. "(서울시)
"요즘 나오는 경유버스는 클린디젤 기술을 활용하기 때문에 환경오염이 적다. CNG버스만 고집하는 것은 시대 착오적이다. "(대한석유협회)
지난 9일 서울 행당동에서 발생한 시내버스 폭발사고를 계기로 CNG버스와 경유버스에 대한 도입 논란이 재점화되고 있다. 서울시 부산시 등 대도시들은 연말까지 모든 시내버스를 100% CNG버스로 교체할 계획이지만 경유버스가 안전성 면에서 훨씬 우월하며 환경 측면에서도 뒤지지 않는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CNG 버스의 폭발사고로 인해서 버스의 승객이 큰 부상을 입게 되는 사고가 발생함에 따라서 CNG 버스에 대한 안전성 문제가 심각하게 제기되는 가운데 CNG 버스에 대한 교체의 목소리까지 높아지고 있다.
CNG 버스는 압축천연가스 버스로서 친환경적인 자동차이다. 가스를 원료로 하여 자동차를 운행하는 것이기 때문에 경유를 사용하는 버스에 비해서 매연의 배출량도 적고 그에 따라 환경오염 요소의 배출도 적다고 할 수 있다.
친환경에 대한 중요성이 부각되는 상황에서 기존의 버스들이 CNG 버스로 교체되는 경우가 많이 발생하였는데 CNG 버스는 가스로 움직이는 것이기 때문에 가스의 특성상 경유보다 폭발의 위험성이 크다고 할 수 있다.

Ⅱ. CNG 버스의 보급현황

<폭발사고장면>

압축 천연가스(CNG) 버스는 대기오염을 줄이는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각광받으며 정책적으로 적극 육성됐다. 현재 서울시와 부산시에만 8500여대가 운행 중이다.
1991~1997년 현대자동차,대우자동차가 CNG버스를 개발해 1998년 7월 인천,경기 안산에서 4대가 첫 시범 운행을 시작했다. 서울시도 2000년 6월 15대를 도입한 것을 시작으로 2007년까지 4492대,2008년 922대,2009년 1345대를 경유(디젤)버스에서 CNG버스로 교체했다. 올 들어 554대를 추가 투입해 지난달 말 현재 서울시 전체 버스 7548대 중 95%(7234대)가 CNG버스다.

참고 자료

참고자료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0081073511
<한국경제>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0081071811
<한국경제>
http://www.daejonilbo.com/news/newsitem.asp?pk_no=901565
<대전일보>
http://www.ccdailynews.com/section/?knum=166463
<충청일보>
http://www.siminilbo.co.kr/article.aspx?cat_code=02020000N&article_id=20100815114000120
<시민일보>
http://news.etomato.com/news/etomato_news_read.asp?no=107366
<뉴스토마토>
http://www.dailian.co.kr/news/news_view.htm?id=215699&sc=naver&kind=menu_code&keys=1
<데일리안뉴스>
http://www.segye.com/Articles/NEWS/SOCIETY/Article.asp?aid=20100815001837&subctg1=&subctg2=
<세계일보>
http://www.hkn24.com/news/articleView.html?idxno=53633
<헬스코리아뉴스>
http://www.segye.com/Articles/NEWS/ECONOMY/Article.asp?aid=20100813002285&subctg1=&subctg2=
<세계일보>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