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입학사정관제와 교과통폐합에 대해

저작시기 2009.10 |등록일 2010.06.2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문제제기
2. 교육관련 기사
3. 현 교육 사태에 대한 나의 생각
4. 짧지만 강한 정리

본문내용

1. 문제제기
이 교육과정을 현재의 큰 흐름으로 몇 가지를 선정해 본다면 입학사정관제, 교과목 통 ․ 폐합, 사교육 억제 공교육 강화, 자립형사립고(자율고) 정도로 볼 수 있다. 이러한 정책들은 서로 각기 좋은 의도를 지니고 추진되고 있지만 서로 추구하는 교육이념과 목표가 달라 충돌이 일어나고 있다. 여기서는 입학사정관제와 교과목 통 ․ 폐합 관련 뉴스를 바탕으로 나의 생각을 논해보고자 한다.

. 현 교육 사태에 대한 나의 생각
현재 입학사정제도를 실질적으로 이끌어가는 입학사정관들은 80%이상이 임시 계약직의 신분으로 교육 현장에 몸 담고 있다. 입학사정관제도가 국가에서 특별한 지원 아래 실시되는 정책이므로 장기적으로 진행될 지 단기적으로만 끝날 정책인지 확정이 나지 않았기에 대학교 입장에서는 함부로 정규직을 둘 수 없는 입장인 듯하다. 아마도 국가의 지원금이 끊기거나 축소되면 입학사정제도를 폐지하거나 축소하려는 입장인 듯하다. (실제로 2009년 국가 지원 대학 선발에서 떨어진 대학들은 입학사정제도를 철회시켰다.)

이렇게 불안정한 입학사정제도의 입지와 아직 시작된 지 얼마되지 않은 걸음마 수준의 시험단계이지만 대통령은 직접 입학사정제도의 100% 실현을 장담하는 입장을 내비치고 있다. 이는 수십년 걸려야 성과가 나타나는 특정 교육 정책을 충분한 시험 시행과 검증 없이 단기간에 바꾸겠다는 것은 결국 대통령의 임기 안에 무언가를 내놓겠다는 성과주의에 집착하는 것으로 밖에 볼 수 없으며 현실적으로 이 시점에서 입학사정제도로 학생을 100% 뽑겠다는 것은 비현실적이다. 또 잠재력과 창의력을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