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여러분에게 자주 발생하는 위장 질환에는 어떤것이 있나요? 이와 관련된 생활습관 개선의 방법과 약물복용방법에 대하여 정리해보세요.

저작시기 2009.11 |등록일 2010.04.17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700원

소개글

경희대 약과 건강 9장 과제입니다.
A+ 받았었습니다^^*

목차

Report를 시작하면서-
기능성 소화불량
과민성 대장증후군
항콜린제란?
진경제란?
변비
변비의 치료

본문내용

Report를 시작하면서-

한 주차, 한 주차가 지나면서 매번 강의에 대한 나의 상태를 점검해보곤 하는데, 강의마다 전부 제가 평소 안 좋다고 느꼈던, 혹은 예전에 심하게 걸렸었던 내용들이라 신기하네요. 이번 강의 ‘장질환과 약물요법’ 역시, 저의 고질병 신경성 소화불량에 대해 배워보는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저는 167cm에 49kg로 굉장히 마른 몸입니다. 친구들은 날씬하다고 부러워들하지만 제 몸이 이렇게 마른 건 단순히 살이 안찌는 체질이여서가 아닌 소화불량으로 인한 결과라고 생각하는데요. 저는 어려서부터 배탈이 너무 잘 나는 체질이였습니다. 중학교에 올라가고부터는 배탈이 나는 것이 일상이였는데요. 제가 막상 공부를 열심히 하지는 않아도 워낙 신경을 많이 쓰는 타입이라 조금만 신경쓴다고 해도 배탈이 나버리기 일쑤였습니다. 어렸을 때부터 입맛 좋아지는 한약을 달고 살았지만, 밥맛도 없고 먹어도 배탈이 나니 학년이 올라도 몸무게는 늘상 큰 변화가 없었습니다. 고등학교 1학년때 키가 167cm에 몸무게가 43kg였으니 사람들이 보기엔 거의 뼈다귀였죠. 특히 고3이 되고부터는 하루에 한번씩 배탈이 나는 건 기본이였고 제가 두루마리 휴지를 들고 화장실가는 모습은 거의 제 이미지가 될 정도로 늘상있는 일이었습니다. 대학교 올라와서부터는 신경성이 거의 사라져 요즘은 배탈이 자주 있지는 않은데요. 대신에 아니나 다를까 변비가 생기고 있는 것 같아 조심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신경성 위장질환과 변비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기능성 소화불량

위염·궤양 등 특별한 원인 질환 없이 복부팽만감, 통증 등이 반복되는 질환으로 스트레스와
관련이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 유형으로는 궤양과 비슷한 증상이 나타나는 궤양형,
가슴이 쓰린 증상이 나타나는 역류형, 복부팽만감·트림·구토 등 만성소화불량 증상이 나타나는 운동장애형이 있는데, 내시경이나 초음파 등의 검사에서는 아무런 원인 질환이 나타나지 않습
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