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이윤삼의 말말말 - 독도가 한국땅이어야 하는 이유

저작시기 2009.08 |등록일 2010.04.16 | 최종수정일 2016.08.26 한글파일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해방 이후 일본은 한국에 대한 을사늑약에 대해 겉으로는 사과하는 척하는 것에 대해, 저는 지난 8월 15일에 광복 65주년을 맞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목차

Ⅰ. 서론 - 문제제기
1. 독도, 일본 땅 아니다 - 日 법령 발견

Ⅱ. 이론적 배경
1. 만약 남한이 먼저 북한에 전쟁을 걸면 UN과 미국의 반응은?
2. 그럼 한반도에서 전쟁이 일어난다면 누가 이익인가?
3. 그럼 지난 한국전쟁에서 이익을 제일 많이 본 국가는 어디인가?

Ⅲ. 본론
1. 그럼 독도라 하는 섬은 어떤 땅인가?
2. 일본이 독도를 자기네들 땅이라고 주장하는 근거
3. 독도가 한국의 땅이어야 하는 이유
4. 독도를 지키려는 대한민국 정부의 노력은?
5. 미국이 일본의 입장을 지지하는 이유

Ⅳ. 결론

본문내용

아니 시방, 독도가 왜자들 땅이라굽쇼? 독도에 관해 양국간에 아무런 합의나 협약이 없는 것은 맞긴 한데, 그게 왜자들 땅이라는 근거가 될까굽쇼? 대동여지도에 독도가 아예 빠진 것은 사실이긴 하나, 예를 들어서 앵글로색슨 놈들이 먼저 아메리카를 발견했습니다. 왜자들 주장이라면 지금 앵글로색슨 정부가 아메리카를 되찾을 수 있다는 겁니까? 앵글로색슨 족이 먼저 발견했지 않습니까? 그리고 아메리카를 세상에 알린 것도 당시 앵글로색슨 정부입니다. 당신네들이 주장하는 것은 큰 모순이 있습니다.(여기서 말하는 당신네들은 왜자입니다.)

그리고 독도가 왜자들의 본토에서 떨어져 나왔다굽쇼? 어느 말이 맞나 지리학적으로 검증해 볼까굽쇼? 왜자들이 주장하는 과학적인 근거. 하나도 없어요. 당신네들 말씀처럼 독도가 왜국에서 우리나라로 왔다는 주장은 사실과 맞지 않습니다.

먼저 독도의 형성 역사를 지질학적으로 살펴보면 원래 일본과 한반도는 하나로 붙어 있다가, 신생대 말에 태평양판이 유라시아판 밑으로 섭입하면서 일본이 떨어져 나가면서 동해가 생기고 확장이 일어납니다. 동해가 확장되고 나서 화산활동으로 울릉도와 독도가 생겨나게 되었죠. 즉, 독도가 원래 일본 본토에 붙어있었다는 주장은 전혀 사실과 맞지 않는 주장이죠. 지질학적인 연관성도 전혀 없습니다. 오히려 울릉도와 독도의 지질학적 성인이 비슷하고 거리도 그리 멀지 않기 때문에 한반도 쪽에 더 가깝다고 보아야겠지요. 역사적으로도 독도가 왜자들 땅이라는 주장은 전혀 근거가 없고요. 왜국에서는 전혀 비과학적으로 막연하게 독도가 자기네들 땅이라고 우기고 있는 것이지요.

이러한 사태를 보면서 저는 이 말을 상기하게 되네요. 2005년에 아소 다로 왜국 총리가 조선인이 창씨개명을 원했다는 발언을 들어야 했습니다. 그분 말씀대로 우리는 언제까지 이런 자의 헛소리를 들어야 할까요? 여기서 자(者)는 놈자입니다.

참고 자료

1. 독도, 일본 땅 아니다 - 日 법령 발견(http://blog.naver.com/kangdabangs/100061318456)
2. 네이버 지식iN - 제목 : [독도가 우리 땅인 근거를 일본의 주장에 반박해 주세요.] 이 게시 글에 대한 664ckdqja님의 답변
3. 네이버 지식iN - 제목 : [일본이 독도를 자기 것으로 주장하는 근거가 무엇인지...] 이 게시 글에 대한 introtherock님의 답변
4. 아소 다로 총리의 발언에 대한 손석현씨의 해명
5. 한일합방 문서, 필체가 동일인 - 최훈 기자(MBC TV. 2009년 7월 6일)
6. 네이버 지식 iN - 제목 : [독도는 몇 개의 섬으로 나누어져있나요?] 이 게시 글에 대한 b3Kwon 님의 답변
7. 네이버 지식 iN - 제목 : [독도를 지키려는 한국의 노력이나 대응방안 어떤 게 있을까요?] 이 게시 글에 대한 pyloin 님의 답변
8. 네이버 지식 iN - 제목 : [만약 남한이 먼저 북한에 전쟁을 걸면 UN과 미국의 반응은?] 이 게시물에 대한 taesadar 님의 답변
9. 송앤라이프 - 쪽바리들아(가사)
10. 송앤라이프 - 마지막 경고 : 섬나라 원숭이들에게 고함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