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근대 계몽주의 시기의 독일, 영국, 프랑스의 역사적 차이점

저작시기 2008.09 |등록일 2010.04.09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근대 계몽주의 시기의 독일/영국/프랑스의 역사적 차이점

목차

독일
영국
프랑스
마무리
참고문헌

본문내용

본디 근대 역사에 있어 계몽주의 시대라고 함은 시기로써는 18세기를 가리키고, 역사적 사건들로 구분짓는다면 1688년 영국의 명예혁명에서부터 1789년의 프랑스 대혁명 때까지의 시기라 규정지을 수 있다. 이 시기는 전 시대와 이후 시기를 구분지을만한 일대 개혁적 움직임이 일어나는데, 그것은 바로 계몽주의운동이다.
계몽주의 운동이란 쉽게 말해서 이성적인 사고를 지향하는 운동이다. 실상 이전까지의 서양 사회는 오로지 교회 중심의, 다시 말해 크리스트교적인 세계관 하에서 이루어졌다. 냉정히 이야기하자면, 그것들은 소위 ‘성경 말씀’의 탈을 쓴 오랜 악습들이였다 이야기할 수 있겠다. 마녀라고 몰아 수많은 여성들과 산파들을 불태워 죽이고, 전염병이 돌아도 단지 신에게 빌고, 이교도들은 무조건 몰살시켜야 하고, 세계가 움직이는 이유는 신의 권능이니 그것을 부정하는 자는 신에게 도전하는 자니 능히 죽여야 하고, 그렇게 실로 신의 이름을 빌려 수없는 악행과 어리석음이 자행되었다. 그러던 것이, 그러한 것에 부조리함과 염증을 느끼고 일부 깨인 지식인들이 신의 이름이 아니라 인간의 이성을 부르짖었던 것이다. 그들은 과거의 여러 미신들과 전통적인 관념들에 의심을 가하고 비판하면서, 인간의 이성에 절대적인 신뢰와 가치를 부여하고, 신의 이름하에 소위 ‘무지몽매하고 수동적인 상태’의 인간을 깨우치게 하여서 세계를 이성적으로 바라볼 수 있도록 하고자 하였던 것이다.
이러한 운동으로써 진행되어져간 당시 유럽은, 각 나라마다 각기 다르게 전개되어져 갔는데, 여기 이 글에서는 독일과 영국, 그리고 프랑스의 상황들을 비교해 보자.
독일
독일의 경우는 계몽운동이라는 것이 지극히 국가주도적으로 이루어졌다. 군주 스스로 이 운동에 찬성하고 적극적으로 개혁을 이루어 나갔기 때문이다. 해서, 다른 국가들과 다르게 큰 마찰 없이 이루어지는 모습이 보여진다. 당시, 독일은 수많은 나라로 쪼개져 바이에른, 작센 등등의 수많은 공국으로 나뉘어져 있었기에,

참고 자료

인터넷
네이버 백과사전 http://100.naver.com/
너구리, ‘프로이센의 프리드리히 2세’, 2006.2.6, http://cafe.naver.com/royal2848/278
서적
에른스트,H, 곰브리치, 곰브리치 세계사, 자작나무, 1997
박은봉, ‘한권으로 보는 세계사 100장면’, 가람기획, 1992
남궁원,강석규, 엮, ‘연표와 사진으로 보는 세계사, 일빛, 1997
손영호, ‘테마로 읽은 세계사 산책’, 학지사, 2008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