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국어의 이중 주어문의 서술절 설정에 대한 견해와 그 근거

저작시기 2009.04 |등록일 2010.04.07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논란이 되고 있는 국어의 이중 주어문의 서술절 설정에 대한 견해와 그 근거에 대해 조사한 레포트입니다.

목차

<요 약>
1. 논의 과제에 대한 이해
2. 논의 과제의 국어학적 가치
3. 서술절 설정에 찬성하는 견해의 근거
4. 서술절 설정에 반대하는 견해의 근거
5. 학교 문법
6. 서술절 설정을 대체하는 견해
7. 개인적인 견해

<참고문헌>

본문내용

1. 논의 과제에 대한 이해
국어의 특질 중의 하나로, 한 문장 안에 주어가 둘 이상 잇달아 나타나거나, 목적어가 잇달아 나타나는 점을 든다. 이런 점은 다른 언어에서는 찾아보기 어려운, 국어가 지니는 아주 특별한 현상이다. 지금까지 국어학자들이 이중 주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방안을 제시해 왔다. 학교 문법은 주격 형태로 보이는 ‘이/가’가 거듭 나타나는 현상을 설명하기 위한 하나의 방법으로 서술절을 설정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그러나 이렇게 서술절을 설정하는 방식에 반대하는 입장도 많다. 따라서 본 과제에서는 서술절 설정에 찬성하는 입장과 이에 대해 반대하는 입장, 그리고 반대하는 입장에서 제시한 서술절 대체 의견에 대해 소개한다.

2. 논의 과제의 국어학적 가치
서술절 설정 문제와 관련된 이중 주어 문장은 다른 나라의 언어와는 달리 한국어 발화에서는 흔히 나타나는 문장이다. 특히, 문장의 주성분 중 하나가 겹쳐 나타난다는 점에서 이 문제는 국어의 기본 문법 체계까지 영향을 줄 수 있는 문제이며, 또한 지금까지 확정된 답이 나오지 않고 논란이 되고 있는 문제라는 점에서 논의의 가치가 있다고 할 수 있겠다.

3. 서술절 설정에 찬성하는 견해의 근거
앞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학교 문법은 주격 형태로 보이는 ‘이/가’가 거듭 나타나는 현상을 설명하기 위한 하나의 방법으로 서술절을 설정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이와 같은 견해는 기본적으로 최현배의 ‘서술절(내포문) 설정’을 인정하고 받아들이는 견해이다. 이러한 견해는 ‘주어(코끼리가)+주어(코가)+서술어(길다)’에서 뒤의 주․술 관계(코가 길다)의 절이 서술절이 된다고 본다. 이러한 견해의 근거는 다음과 같다.
① 첫 번째 명사구가 ‘주어’가 된다는 점을 높임 선어말 어미 ‘-시-’로서 증명.
(가) 할아버지가 돈이 많이 있으시다.
(나) [[할아버지가][돈이 많이 있으시다.]]
(다) [[[할아버지가][돈이 많이 있]-으시-]다.]
위의 예시는 서술절 설정에 대한 비판의 근거로 제시 되었던 예이다.

참고 자료

고영근, 구본관(2008), 우리말 문법론, 파주 : 집문당
김인택(2001), 풀이마디 설정에 대하여, 우리말 연구 제11집, p1-17
교육 인적 자원부, 서울 대학교 국어 교육 연구소(2002), 고등학교 문법 교과서, 서울 : 두산
남기심, 고영근(1993), 표준 국어문법론, 서울 : 탑출판사
성광수 외, 한국어 표현 문법, 한국문화사
임지룡 외(2005), 학교문법과 문법교육, 서울 : 박이정
이은희(2006), 한국어의 서술절 설정 연구: 학교 문법을 중심으로, 한성어문학 제25집, p35-54
조규빈 엮음, 학교 국어 문법의 이해, 문원각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