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어원,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유래와 정월대보름(대보름)의 풍속 및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시절음식 그리고 정월대보름(대보름)의 민속놀이 심층 분석(정월대보름, 대보름, 세시풍속, 명절)

저작시기 2010.03 |등록일 2010.04.02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어원,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유래와 정월대보름(대보름)의 풍속 및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시절음식 그리고 정월대보름(대보름)의 민속놀이 심층 분석

목차

Ⅰ.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어원과 유래

Ⅱ. 정월대보름(대보름)의 풍속
1. 부럼과 귀밝이술(茶禮)
2. 오곡밥(省墓)
3. 보름나물(묵은나물)
4. 달맞이
5. 더위팔이
6. 농점(農占)
7. 제의(祭儀)와 놀이

Ⅲ.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시절음식

Ⅳ. 정월대보름(대보름)의 민속놀이
1. 달맞이
2. 쥐불놀이
3. 볏가릿대 세우기
4. 줄다리기
5. 고싸움
6. 차전놀이
7. 돌싸움
8. 나무쇠싸움
9. 윷놀이
10. 횃불싸움
11. 다리밟기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정월대보름(대보름)의 어원과 유래

정월(正月)은 한 해를 처음 시작하는 달로서 그 해를 설계하고, 일년의 운세를 점쳐보는 달이다. 율력서(律曆書)에 의하면 "정월은 천지인(天地人) 삼자가 합일하고 사람을 받들어 일을 이루며, 모든 부족이 하늘의 뜻에 따라 화합하는 달"이라고 한다. 따라서 정월은 사람과 신, 사람과 사람, 사람과 자연이 하나로 화합하고 한 해 동안 이루어야 할 일을 계획하고 기원하며 점쳐보는 달인 것이다.
정월 대보름날을 한자어로는 `상원(上元)`이라고 한다. 상원은 도가(道家)에서 말하는 삼원(三元)의 하나로, 삼원이란 상원(1월 15일), 중원(7월 15일), 하원(10월 15일)을 말한다. 도가에서 이 날은 천상(天上)의 선관(仙官)이 인간의 선악을 살핀다고 하는데, 그때를 `원(元)`이라고 한다. 한편으로 전통사회의 절일(節日)로서 정월 대보름(1월 15일)․7월 백중(7월 15일)․8월 한가위(8월 15일) 등이 있는데, 이러한 명일(名日)은 보름을 모태로 한 세시풍속들이다. 대보름은 음력을 사용하는 전통사회에 있어서 각별한 의미를 지닌다. 농경을 기본으로 하였던 우리 문화의 상징적인 측면에서 보면, 달은 생생력(生生力)을 바탕으로 한 풍요로움의 상징이었다. 음양사상(陰陽思想)에 의하면 태양을 `양(陽)`이라 하여 남성으로 인격화되고, 이에 반하여 달은 `음(陰)` 이라 하여 여성으로 인격화된다. 따라서 달의 상징적 구조를 풀어 보면 달-여신-대지로 표상 되며, 여신은 만물을 낳는 지모신(地母神)으로서의 출산력을 가진다. 이와 같이 대보름은 풍요의 상징적 의미로 자리매김 한다. 정월의 절일로는 설과 대보름이 있다. 태고적 풍속은 대보름을 설처럼 여기기도 하였다. 조선 후기에 간행된《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에 의하면 대보름에도 섣달 그믐날의 수세하는 풍속과 같이 온 집안에 등불을 켜 놓고 밤을 세운다는 기록이 보인다.

참고 자료

김문사 - 정월의세시풍속
국립국어연구원 - 우리문화 길라잡이, 국립국어연구원, 학고재, 2002
이광렬 - 우리나라 세시풍속, 청연, 2005
장정룡 - 세시풍속, 한국민속학의 이해, 문학아카데미, 1994
조후종 - 세시풍속과 우리 음식, 한림출판사, 2002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