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고조선의 왕위세습, 고구려의 왕위세습, 백제의 왕위세습, 신라의 왕위세습, 고려의 왕위세습, 조선의 왕위세습 심층 분석(고조선 왕위세습, 고구려 왕위세습, 백제 왕위세습, 신라 왕위세습, 고려, 조선)

저작시기 2010.03 |등록일 2010.04.02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고조선의 왕위세습, 고구려의 왕위세습, 백제의 왕위세습, 신라의 왕위세습, 고려의 왕위세습, 조선의 왕위세습 심층 분석

목차

Ⅰ. 고조선의 왕위세습

Ⅱ. 고구려의 왕위세습

Ⅲ. 백제의 왕위세습

Ⅳ. 신라의 왕위세습

Ⅴ. 고려의 왕위세습

Ⅵ. 조선의 왕위세습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고조선의 왕위세습

고조선은 단군왕검에 의하여 건국되었다(B.C 2333). 단군왕검은 당시 지배자의 칭호(천신의 아들이 내려와 건국하였다고 하는 단군 건국의 기록은 우리나라 건국 과정에 대한 역사적 사실과 홍익인간의 이념을 밝혀주고 있다. 이것은 또 고려, 조선, 근대를 거치면서 나라가 어려운 처지에 있을 때마다 우리 민족의 전통과 문화의 정신적 지주가 되어 왔다)였다. 고조선은 요령 지방을 중심으로 성장하여, 한반도로까지 발전하였다고 보는데, 이와 같은 사실은 출토되는 비파형 동검(사진)의 분포로써 알 수 있다. 고조선의 세력 범위는 청동기 시대를 특징짓는 유물의 하나인 비파형 동검이 나오는 지역과 거의 일치(고조선의 세력 범위는 청동기 시대 유물인 비파형 동검이나 미송리식 토기 등이 나오는 지역과 거의 일치하고 있다)하고 있다. B.C 3세기경에는 부왕(否王), 준왕(準王)과 같은 강력한 왕이 등장하여 왕위를 세습하였으며, 그 밑에 상(相), 대부(大夫), 장군(將軍) 등의 관직도 두었다. 또, 요하를 경계선으로 하여 중국의 연과 대립할 만큼 강성하였다 古朝鮮은 계속되는 중국의 東進세력과 대립관계가 조성되면서 점차 國王을 정점으로 전지역을 포괄하는 지배체제의 정비와 중앙정부의 統制力이 강화되어 갔다. 王權이 否王→ 準王으로 계승되는 것을 보면 왕위계승이 비교적 안정적이었다고 볼 수 있으며, 準王 때에는 衛滿에게 고조선의 서쪽지역에 대한 통치와 博士직위를 내린 것을 보면 대외적으로도 일정한 집권력이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Ⅱ. 고구려의 왕위세습

고구려는 압록강 중류 유역에 거주하던 맥족(貊族)이 세운 국가이다. 압록강 지류인 훈장 강[渾江]과 그 유역 일대에는 BC 4~3세기 무렵 이후 철기의 보급으로 사회분화가 급속하게 진전되었다. 이때 맥족들은 유력한 친족을 중심으로 계곡이나 하천 유역에 거주하면서 정치집단을 형성하여 그곳에 성을 쌓고, 그 촌락들을 홀․골․구루(溝婁)라고 칭했다. 이렇게 고유한 음(音)으로 표기한데서 고구려의 `구려`라는 명칭이 나왔다. 초기 단계에서 행하여진

참고 자료

◇ 고준환, 하나되는 한국사, 범우사, 1994
◇ 김윤수, 탐구한국사, 박문각, 2007
◇ 김방, 한국의 역사와 문화
◇ 국사편찬위원회, 한국사5 삼국의 정치와 사회Ⅰ-고구려, 1996
◇ 박영규, 한권으로 읽는 조선왕조실록, 들녘
◇ 신형식·이배용, 한국사의 새로운 이해, 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2000
◇ 이윤섭, 쉽지만 깊이읽는 한국사 삼국시대편, 백산서당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