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 의의와 음양사상,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 종류,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 형태,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 예절,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 공수법, 절(인사, 절예절) 방법

저작시기 2010.03 |등록일 2010.03.29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의의와 음양사상,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종류,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형태,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예절,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공수법, 절(인사, 절예절)의 방법

목차

Ⅰ. 개요

Ⅱ.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의의와 음양사상

Ⅲ.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종류

Ⅳ.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형태
1. 一膝屈而拜(일슬굴이배)
2. 兩膝皆屈而拜(양슬개굴이배)
3. 二膝皆屈疊而半坐向拜(이슬개굴첩이반좌향배)
4. 平坐開兩脚而拜(평좌개양각이배)

Ⅴ.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예절

Ⅵ.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공수법

Ⅶ. 절(인사, 절예절, 인사예절)의 방법
1. 남자의 절
2. 여자의 절

참고문헌

본문내용

예절이란 사회를 살아가는 사람으로서 반드시 지켜야 할 질서이며, 인간으로서의 마땅한 도리이고, 사회적 약속이다. 예절을 지키는데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남을 공경하고 존중하는 마음이다. 남에게 인사를 할 때 내 마음 속에 공경하는 마음이 없다면 아마 반가운 인사가 되지 않을 것이다. 설령 인사는 잘 했을지라도 그것은 바람직한 예절이 아니다. 남을 공경하고 존중하는 사람은 남에게 존중받을 것이며, 남을 배려하는 사람은 세상의 빛과 소금이 될 수 있다.
예절은 양보하는 마음에서부터 비롯된다. 나의 마음속에 있는 이기심을 버리고 다른 사람을 배려할 줄 아는 데에서 예절은 시작된다. 버스에 탈 때 먼저 타고 싶은 욕심을 버리고 줄을 서서 차례로 타는 것도, 상대방을 만났을 때 먼저 인사 받고 싶은 욕심을 버리고 내가 먼저 인사하는 것도 양보하는 마음에서 비롯된 예절이다.
우리는 흔히 예절이란 매우 까다롭고 지키기 어려운 것이라 생각한다. 하지만 예절은 우리 모두가 함께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생겨난 것이다. 예절은 마치 널뛰기와도 같은 것이다. 내가 먼저 양보하고 나를 낮추어 상대방을 높여주면 상대방 역시 자신을 양보하며 나를 높여주게 된다. 이렇게 서로 양보하는 생활을 함으로써 서로를 존중해주면 자연히 질서가 생겨나고 인간관계 역시 한결 원만해지는 것이다.
예절은 정신과 형식으로 이루어져 있다. 예절의 정신이 담겨져 있지 않은 것은 겉치레에 지나지 않고, 예절의 정신이 있다할 지라도 그에 맞는 형식을 갖추지 않는다면 진정한 예절이라 할 수 없다. 예절은 누가 특별히 만드는 것이 아니다. 아무도 예절을 만들지는 않았지만 우리의 생활속에 예절이 있다. 산을 넘어가는 길은 아무도 만들지 않았지만 산에 길이 있는

참고 자료

◇ 김시황, 한국 인사예절, 중문출판사, 1996
◇ 경기도 예절교육원, 교원예절교육기본과정교재, 1998
◇ 김득중, 실천예절개론, 교문사, 1997
◇ 예절마당(인터넷 홈페이지), http://www.ye365.or.kr/
◇ 한국여성교양학회편, 생활예절, 양서원, 19991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