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까발레리아 루스띠까나 & 팔리앗치를 감상하고

저작시기 2009.12 |등록일 2010.02.24 한글파일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오페라 까발레리아 루스띠까나 & 팔리앗치를 감상하고

목차

없음

본문내용

“까발레리아 루스띠까나 & 팔리아치” 은 내가 처음으로 보게 된 오페라라고 할 수 있다. 음악 감상법이라는 과목을 들으면서 수업의 일부로 오페라를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었다. 이 작품을 접하기 전까지 오페라라는 것에 대해 내가 알고 있었던 것은 단순히 음악을 중심으로 종합적인 면을 다루고 있고, 특히 음악이 연속되어지는 극이라는 점 이었다. 하지만 이러한 이론적인 면 이외에 접한 적이 없었기 때문에 실제로 크게 오페라에 대해서 떠오르는 것은 없는 것이 사실이었다.
오페라를 감상하기 직전에 두 작품에 대해서 배경을 알아보는 것이 작품의 이해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생각에 이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았다. 우선 공통적으로 창작시기는 19세기 말 낭만주의가 지나고 예술도 과학적 엄밀성에 입각하여 만들어지는, 자연주의적 경향이 나타나고 있었던 시기라고 할 수 있다.
오페라에서는 이러한 새로운 경향인 자연주의를 베리즈모라고 불렀다. 이것의 오페라의 대본이 현실에 바탕을 두었다고 점을 강조한다. 현실이라는 것은 이전에 왕이나 귀족들의 사랑놀음에서 벗어나 서민들의 생생하고 솔직한 모습들을 그렸다는 것을 말한다. 이 “까발레리아 루스띠까나 & 팔리아치”는 베리즈모 오페라의 대표격이라고 할 수 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