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진시황과 유방 그리고 진의 문화 (영화 영웅(英雄)을 보고)

저작시기 2009.09 |등록일 2010.02.11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영화 ‘영웅(英雄)’을 보고 진시황과 유방 그리고 진의 문화에 대해 논하였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중국은 거대한 역사를 가진 나라이다. 영화 ‘영웅’을 봐도 그 거대함에 숨이 막혀 버린다.
이 영화는 특히 진(秦)나라를 배경으로 이야기가 전개되는데 영화 속 장소와 의상, 소품 하나하나의 고증이 아주 잘되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전에 역사적 배경을 가진 영화를 보면 고증을 소홀히 해서 그 감동이 반감되기도 했다. 따라서 나에겐 영웅이라는 영화가 새로운 의미로 다가왔다. 나는 영화의 근본적인 의도에 대한 의문이 생겼다. 다시말해 왜 많은 자객들이 진시황(秦始皇)을 암살하기위해 자신의 목숨을 버려가면서 까지 노력하는가 이다. 영화 영웅이 말하고자 하는 의도를 진을 멸하고 한(韓)을 세운 유방(劉邦)과 비교해서 살펴보겠다.
진시황에 의해 진나라로 통일되기 이전의 BC 8세기에서 BC 3세기까지 중국은 춘추전국시대(春秋戰國時代)로 혼란기에 있었다. 이 시기에는 농업생산력을 중심으로 각 지역마다 호족(豪族)이 그 지역을 통치하는 이른바 봉건제였다. 따라서 호족을 중심으로 노, 제, 조나라등 많은 나라가 있었으며, 서로 대립하며 밥먹듯이 전쟁을 치루었다. 그리고 이와 같은 혼란기가 진시황의 대륙통일이라는 절대적 기회를 주었다. 반면 이런 혼란기에 많은 사상사상(思想史上) 활동이 활발했던 시대이다. 학자들은 정치사회적인 변동으로 질서를 회복할 수 있는 많은 사상을 제창했다. 우리가 익히 들었던 효제인의예를 바탕으로 하는 유가사상(儒家思想)이 공자맹자순자 등에 의해 큰 유행을 불러 일으켰다. 이밖에 묵가(墨家), 법가(法家)등 많은 사상활동이 있었다.
지금까지는 춘추전국시대의 시대상을 대략 짚어 보았 다. 그런데 왜 자객들이 진시황을 암살하려고 했을까? 흔히 진시황을 폭군으로 기억하는 이들이 많다. 진시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