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근대정치사상

저작시기 2009.06 |등록일 2010.01.24 한글파일한글 (hwp) | 21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정치외교학-근대정치사상 시험 정리
A+ 받은 정리입니다.

목차

헤겔에 있어서의 근대국가 시민
헤겔에 있어서의 시민사회
슈타인 사상에 있어서의 공동체와 사회
공동체내에서의 인간 개개인의 노동의 의미

본문내용

·헤겔은 근대국가의 시민이란 ‘국가 시민’의 개념과는 다른 개념이라고 생각. 즉, 근대국가의 시민이란 “국가시민”이라기보다는 “자신의 이익에 따라 자신의 고유의 목적을 추구할 수 있는 「개인으로써의 인간」이라고 생각

이념으로 나눠졌던 적은 처음 얄타체제에 의해 구성된 미·소양극체제 형성→바이폴라 시스템
(보통 상대 적대의식 형성은 다양하게 이뤄짐 팍스로마나-일극체제(모노폴라시스템)
노스트라(‘성스럽다’의 의미) 다무스(담:여성·처녀) cf)노트르담 성당:성모마리아의 성당
노스트라다무스는 그의 저서 「제세기」에서 ‘유럽’이 망한다고 예언
근대적 교통수단이 발달하기 전에는 일극체제일 수밖에 없었음. ‘이념적으로 세계가 나눠져 있었고 이념이라는 추상적 개념으로 나눠졌다는 것’이 이상한 현상인 것.
* 헤겔의 제자
1. Karl Marx → 사회주의를 체계적으로 만든 사람
2. Lorenz stein → 사회학 용어를 처음으로 사용, 사회민주주의를 정립(시장경제를 바탕으로 하기 때문에 사회주의라고 할 수 없다. 정치체제는 사회민주체제이며 이 체제에서의 세금은 시장경제를 통한 ‘부의 재분배’
자본주의에서의 시장경제 문제를 지적 → 사회민주주의를 정립
사회민주주의 유럽식 자본주의 vs 자유경쟁 미국식 자본주의
(기초를 만든 것이 로렌쯔 스테인)

동유럽 : 칼 막스
서유럽 : 로렌쯔 스테인
특징① 헤겔은 전 세계의 반에 영향을 줌
헤겔과 대조적인 사람 Max weber : 관료제를 처음 사용(부정적:탁상공론, 행정 효율성↓)
특징② 이익이라는 개념을 가장 앞에 높은 사람
욕구·이익을 가장 가운데 등장시킨 사람이 헤겔
헤겔과 슈타인은 ‘시민사회’ 단어를 만듦
★개인으로써의 인간(핵심개념은 이익에 따른 목적추구)과 국가시민(한 국가로서의 소속감을 갖게 됨, 국가시민 용어는 영토주의가 나온 다음에 나옴)은 의미가 다름
*절대국가 이후 중요한 개념 : 주권, 평등, 영토주의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