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구절판

저작시기 2010.01 |등록일 2010.01.18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구절판에 대한 조리실습 보고서입니다.

목차

실습 목적
실습 원리
재료 및 분량
만드는 법
주의/참고 사항
결과 및 고찰

본문내용

실습 목적 :

- 구절판 만들기를 통해 한국 정통 음식 만들기를 배울 수 있다. 구절판은 요리를 담는 기명을
말하기도 한다. 이 목기 안에 갖가지 음식을 채워 넣어 가운데 있는 밀전병에 음식을 쌈싸먹
는 음식이다. 이상 위 음식을 통해 한식조리에 대해 배워본다.

실습 원리 :

1. 구절판 : 궁중식과 민간 식으로 크게 구분되고, 또 진 구절판과 마른 구절판의 2가지로 나
눈다. 구절판은 요리를 담는 기명을 말하기도 하는데, 둘레에 8개의 칸과 가운데 1개의 칸
으로 모두 9가지를 담을 수 있게 되어 있는 목기로, 대개 나전칠기로 만들어져 미술공예품
으로도 귀하게 여긴다. 진 구절판은 미나리·오이·달걀지단(노른자와 흰자)·전복·해삼·새우·
삶은 닭고기·쇠고기·표고버섯·석이버섯·느타리버섯·도라지 중에서 계절과 기호에 맞추어 8
가지를 선정하여 길이가 같게 가늘게 썰어서 기름에 볶아 빛깔을 맞추어 차례로 담는다.
중앙에는 밀가루에 달걀흰자를 섞어 종이처럼 얇게 부친 전병을 둥글게 오려서 담는다. 뜨
거운 전병을 포개어 담으면 서로 붙기 쉬우므로 사이사이에 실백을 조금씩 놓는다. 먹을
때는 이 밀전병에 둘레에 담은 볶음요리를 조금씩 놓고 싸서 초간장이나 겨자초장에 찍어
먹는다. 마른 구절판은 마른안주만을 담은 것으로 여러 가지 육포·어포·마른 새우 등에서
8가지를 골라 담고 중앙에는 보통 생밤을 담는다. 궁중식 구절판은 연한 살코기를 실같이
썰어서 양념하여 볶고, 그 밖에 재료별로 각각 채쳐서 양념하여 볶은 미나리볶음·표고버섯
볶음·처녑볶음·양볶음·달걀지단·숙주나물·무채 등 8가지를 담고, 중앙에 밀전병을 담는다.
민간 식에서는 전병을 찹쌀가루나 밀가루로 하고, 그 밖의 것은 골저냐·미나리강회·쑥갓·홍
당무생채·양배추채·육회·달걀쌈·어회·순무채 등에서 8가지를 선택하여 빛깔을 맞추어 담는다.

참고 자료

네이버 백과사전
전통 한국음식 김덕희 김정순 임미경 공저 형설출판사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