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현진건-운수 좋은 날

저작시기 2009.07 |등록일 2010.01.14 파워포인트파일MS 파워포인트 (ppt) | 10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현진건-운수 좋은 날에 대한 레포트입니다.
많은 도움 되시길 바랍니다.

목차

<작가소개>

<줄거리>

<작품 분석>

<내용 분석>

<느낀점>

본문내용

<작가소개>
출생 : 1900년 8월 9일
사망 : 1943년 4월 25일
출생지 : 대구광역시
직업 : 소설가
학력 :상하이 후장대학교
데뷔 : 1920년 단편소설 `희생화`
경력 1935년 동아일보 사회부장
작품
〈빈처〉(단편소설,1921년)
〈술 권하는 사회〉(단편소설,[1921년])
〈운수 좋은 날〉(단편소설,1924년)
〈B사감과 러브레터〉(단편소설,1925년)
〈할머니의 죽음〉(단편소설,1925년)
《무영탑》(無影塔,장편소설,1938년)
《적도》(장편소설,1939년)
《흑치상지》(黑齒常之,연재소설,1939년)
《까막잡이》
*
<줄거리>
처음
일주일간 돈 한푼 벌지 못햇던 인력거꾼 김첨지에게 정말 오랜만에 운수좋은 날이 찾아왔다.
비가 추럭추럭 내리며 딱 손님들이 인력거꾼을 찾는 그런 날이 이었던 것이다.
그러나 김첨지 마음엔 며칠 전부터 병에 갈려 앓아 누어있는 아내가 불현듯 떠올라 마음이 불안하기만 하다.
*
중간
하루내 손님을 태우고 다니면서 돈을 벌어 기쁘기만했지만 집근처에 다가가수록 김첨지의 마음은 더욱 불안하기만 하다.
어쩐지 무언가가 잘못된것같은 느낌이 든 김첨지였지만 집근방을 벗어나면 발이 가벼워져서 그 마음을 잠시나마 떨칠 수 있었다.
하루를 마치고 돌아가는 길 마침 선술집에서 친구가 있어 같이 술을 마시며 자기 한탄과 함께 빌어먹을 돈 이라며 벌었던 돈을 쏟아버린다. 그리고 아내가 죽었다며 친구에게 주저리주저리 이야기 하지만 기분 탓이라는 친구의 위로를 해준다.
얼큰히 취한 김첨지는 아내가 그렇게 먹고 싶어하던 설렁탕을 사서 집으로 향하는데 뭇내 마음에 불안하기만 하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