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불교미술에 관한 고찰

저작시기 2010.01 |등록일 2010.01.06 한글파일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불교미술에 관한 고찰

목차

●미술
●역사
●한국의 불교미술
●불교미술 종류

본문내용

●불교미술 종류
1. 건축
불교미술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물론 건축이다. 가람(伽藍)의 배치에서 탑과 법당(法堂) 등 불전(佛殿)을 중심으로 사찰이 구성된다. 원래 사찰을 의미하는 절[寺]은 중국에서 외교사절을 맞이하는 관청을 뜻하였다. 이것은 불교가 처음으로 수용될 때의 사정을 짐작하게 하는 사례이기도 하다. 한국의 경우, 일반 민간건축과는 달리 사원과 궁정(宮廷)의 건축물이 동일한 양식을 가진다는 것도 같은 맥락에서 시사하는 바가 크다.
가람배치의 형태는 각기 특색을 이루고 있으나, 크게 보면 대부분 탑 ·금당(金堂) ·승원(僧院) 등을 복합한 형식이다. 감은사(感恩寺)의 경우, 중문(中門)을 지나 쌍탑(雙塔)이 있으며 중심부에 금당을 세우고 뒤에 강당을 건립하는 한편 그 주위에는 회랑을 구축하였다. 고대 사원 건축의 유례로는 경북 경주 단석산(斷石山)의 신선사(神仙寺)를 비롯한 석굴사원(石窟寺院)이 있으며 평지와 산지에 각종 사원이 건립되었다. 이것은 대개 목조건축물인데, 고려시대의 유례(遺例)로 부석사(浮石寺) 무량수전(無量壽殿)과 조사당(祖師堂) 및 안동(安東) 봉정사(鳳停寺)의 극락전(極樂殿) 등이 현재까지 남아 있다.
가람배치의 여러 양상은 시대와 지역에 따라 그 특성을 달리하면서 발전되었다. 그 중 탑은 결코 간과할 수 없다. 탑은 원래 산스크리트의 스투파(stūpa)와 팔리어(語)의 투파(thūpa)를 한자(漢字)로 음역(音譯)한 것이다. 따라서 탑파(塔婆)라는 말의 시원이기도 하다. 탑은 쉽게 말하여 석가모니의 사리를 봉안한 무덤이다. 다만 불교도들의 주요 예배 대상이 되면서 사원의 중심부를 이루어 그 성가(聲價)가 높아간 것이다. 인도탑(印度塔)의 경우는 복발형(覆鉢形)으로 탑의 기본양식은 기단부(基壇部)와 탑신부(塔身部), 그리고 상륜부(相輪部)로 구성되어 있다.

참고 자료

위키백과
네이버지식
세계일보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