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인간 등정의 발자취를 읽고

저작시기 2008.12 |등록일 2010.01.01 한글파일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1. 인간 등정의 발자취를 읽고 쓰는 감상문
2. 과학(교육) 관련 토의 주제와 자신의 생각

본문내용

현대 사회는 사회, 문화, 과학, 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총체적 집합체이다. 이러한 시대가 오기까지 무수히 많은 시간이 필요했고, 발전에 발전을 거듭하는 반복행위가 이루어졌다. 태고의 시대에는 어느 하나 이루어진 것이 없었고, 인간이 가진 것이라고는 그저 몸밖에 없었다. 결국 이러한 문명을 만들어낸 것은 우리 인간의 두 손 그 자체였던 것이다.
‘인간 등정의 발자취’는 지금의 문명이 있기까지 인간이 행했던 모든 것들을 아우르고 있다. 때문에 책을 읽는 사람에게 과학도서라고 느껴지기보다는 역사 관련 교양서적으로 느껴지기도 한다. 저자인 제이콥 브로노우스키는 다양한 분야에서 폭넓은 지식을 자랑한다. 그의 넓은 지식은 사회와 문화, 과학, 예술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를 수 있는 글을 가능케 했다. ‘인간 등정의 발자취’가 단순한 과학도서가 아닌, 인간이 지금의 꼭대기에 올라오기까지의 발자취를 보여주는 ‘인간 지성의 발달사’인 이유이다.
브로노우스키가 말하는 인간의 등정이란 인간이 환경을 그대로 받아들이지 않고 항상 변화시키고 발전해온 과정이다. 즉 일련의 발명을 통해 자기 환경을 개조함으로써 생물학적 진화가 아닌 문화적인 진화를 이룬 것이다. 브로노우스키는 이를 눈부신 문화적 산봉우리의 연속이라고 말하였다.
문명이 고도화된 지금의 시대에도 조류 독감이나 광우병 등 아직 풀어내지 못한 문제들이 많지만, ‘인간의 등정’이라는 큰 과정에 비추어 생각해보면 이러한 시련은 항상 존재했었고 인간은 이를 새로운 상상력으로 극복해내었다. 인간은 상상력의 자질 때문에 다른 동물과 구분되는데, 인간은 서로 다른 재능을 결합하여 계획을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