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신현힘 시인론 작품론

저작시기 2008.08 |등록일 2009.04.08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9페이지 | 가격 400원

소개글

신현림 시인론과 작품 연구입니다.
핵심이 잘 분석되어 있어 바로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

목차

1. 세계와 자아와의 갈등 - 자아 찾기
2. 세기말 블루스
3. 희망의 메시지

본문내용

시인 신현림은 1961년 경기도 의왕에서 출생하여, 아주대 국문과를 다녔고, 상명대 대학원에서 사진 공부를 했다. 1990년 『현대시학』으로 등단하였으며, 시집으로 『지루한 세상에 불타는 구두를 던져라』(세계사, 1994)와 『세기말 블루스』(창작과비평사, 1996)가 있다.
신현림의 시집에서 전체적으로 드러나는 분위기는 밝음과 대치되는 분위기였다. 세계와 갈등하는 자아의 모습을 보이며 세상에게 질문을 던지기도 하고 스스로에게 질문을 던지기도 하지만 자기 스스로를 아름답게 미화하지도 세계를 평화롭고 온건하게 보고 있지도 않다. 그렇기에 정체를 알 수 없는 삶이란 대상에 부정적이거나 절망, 슬픔, 외로움, 쓸쓸함 등과 같은 감정을 담아내고 있고 또한 삶이란 죽음으로 가는 하나의 여정으로 보기도 한다. 이렇게 시인이 세계와 자아사이에서 갈등하기까지는 몇 편의 시에서 보여주듯이 가족의 영향도 있었겠지만 스스로에 대한 열정이 너무 강했던 것은 아닐까? 시를 읽으면서 시인은 열정적인 사람일 것이라는 생각을 했다. 시인이 던지는 내용들이 온화한 어투로 던질 수 없는 주제들임을 감안해도 신현림 시의 어투는 도발적이고 강렬한 인상을 느끼게 하며 또한 특별히 어렵게 읽히거나 해석이 불가한 시가 없는 신현림 시의 어투는 직설적이고 미끄러지듯 쭉 읽힌다. 그런 어투 속에 시인 자신의 생각을 고스란히 담아 당당히 자신의 속내를 얘기하는 것이 시인만의 개성이라 할 수 있다.
2년이 채 안되는 시간에 두 번째 시집을 발표하였기 때문에 첫 시집과 비교하였을 때 두 번째 시집에서 크게 달라진 점을 발견할 수는 없었다. 본 연구에서는 시인의 두 권의 시집에 나타난 시편의 주요 주제와 내용을 중심으로 살펴보도록 하겠다.

1. 세계와 자아와의 갈등 - 자아 찾기
시인은 세계를 부정적인 시각으로 표현한 시들이 많다. 자신이 속한 세계의 이미지는 우울하고 어둡고 슬픔, 절망, 외로움, 기다림이 많은 부분 내재하는 곳이다. 그렇기 때문에 그 속에 속한 삶과 죽음 역시 밝고 낙천적으로 노래하고 있지 않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