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주식시장버블

저작시기 2008.12 |등록일 2009.03.2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5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경영학부 수석레포트입니다. A+ 레포트입니다. 도움되시길 바랍니다.

목차

1. 세계 주식시장의 거품 사례

2. 거품 현상의 극복책

3. 거품 현상을 이용하여 돈을 잃은 사람

본문내용

경제현상에서 거품(버블)은 자산의 시장가격이 내재가치보다 높은 가격으로 정의 되는 것을 말한다. 내재가치에 비해 시장가격이 과대평가 됐다는 것이고 과열이라는 용어가 쓰이기도 한다. 내재가치는 자산으로부터 얻을 수 있는 미래의 기대수익을 현재가치로 평가한 것을 말한다. 시장가격이 이 내재가치를 지나치게 넘어섰을 때 거품이 생긴 것으로 볼 수 있다. 거품은 자산의 내재가치가 변하지 않았는데도 자산의 시장가격이 급격하게 상승할 것이란 기대로 투기가 나타나면서 만들어지는 게 일반적이다. 이 때문에 ‘비이성적인 투기행위’로 이해되고 있다.
역사상 주식시장 버블의 대표적인 사례는 1929년 미국 대공황 때가 꼽힌다.
당시 종전 후 승승장구하던 미국 경제를 반영하며 천청부지로 폭등하던 주가는 1929년 10월 24일에 대폭락(검은 목요일로 불림)하면서 미국 대공황의 시발이 됐다.
1929년 미국 대공황은 국제 금융 자본이 화폐품귀(금융경색 및 신용경색)를 일으킨 후 국민대중을 몰락시킨 대표적인 사건이다. 국제금융자본이 장악한 연방지급준비은행(연준은)은 1929년 대공황을 조작하기로 결정한다. 그 첫 단계는 통화량을 늘리는 일이었다. 1921년 317억 달러였던 통화량이 1929년 457억 달러로 무려 44%나 늘어났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