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모발][털][손상모발][모발의 발생][모발의 성장][털의 종류][모발의 성분][모발의 구조][손상된 모발의 관리]모발의 발생, 모발의 성장, 털의 종류, 모발의 성분, 모발의 구조, 손상된 모발의 관리에 관한 분석

저작시기 2009.03 |등록일 2009.03.16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모발의 발생과 성장, 털의 종류, 모발의 성분, 모발의 구조, 손상된 모발의 관리에 관한 분석

목차

Ⅰ. 모발의 발생과 성장
1. 모의 발생
2. 모발의 성장

Ⅱ. 털의 종류
1. 취모(lanugo)
2. 연모(vellus hair)
3. 중간모(intermediate hair)
4. 종모(terminal hair)

Ⅲ. 모발의 성분
1. 케라틴 단백질
2. 멜라닌 색소
3. 지질
4. 미량원소

Ⅳ. 모발의 구조
1. 모근
1) 모낭
2) 모유두
3) 모구
4) 피지선
5) 기모근
2. 모간
1) 모표피
2) 모피질
3) 모수질

Ⅴ. 손상된 모발의 관리
1. 염색 등으로 손상이 된 머리
2. 푸석푸석한 머릿결
3. 정전기
4. 머릿결 좋아지기 위해 꼭 알아야 할 사항들
1) 브러싱
2) 샴푸 횟수
3) 거품의 양
4) 물의 온도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모발의 발생과 성장

1. 모의 발생

털은 유선과 함께 포유류만의 특징으로 인간만이 퇴화의 과정을 거친다. 모발은 생후 9주˜4개월 발생한다. 모발의 종류는 크게 생모(체모, 청년기부터 경모로 변하는 모발)와 경모(눈썹, 귀털, 코털, 두발, 액모 등)로 나눌 수 있다. 모발의 성장속도는 평균적으로 윗머리 0.44 mm/일, 옆머리 0.39mm/일, 턱수염 0.38mm/이다.

2. 모발의 성장

털은 매우 일찍 나타난다. 태아는 출생 후 6-7주면 눈썹이 만들어진다. 다른 털들은 12주 후에 나타난다. 털은 개인에 따라 몸의 부위별로 수명과 성장기간이 다르다. 모발은 3-10년을 견지며 최대가능길이 1.5cm정도이며 모유두 내에 있는 모기질 세포는 골수 세포 다음으로 세포분열이 왕성하고 12-24시간 내에 체세포분열에 의해 완성된다. 보통 하루에 0.2-0.5mm정도 자라며, 하루 중 낮보다 밤에 더 자라고 가을, 겨울보다 봄, 여름에 성장이 빠르다. 일년 중에 5-6월에 가장 많이 자라는 시기이며, 16-24세의 연령의 여성에게 특히 성장 속도가 빠르며, 65세 이상이 되면 아주 완만한 성장이 이루어진다. 모발의 수명은 영양상태, 호르몬, 기온, 일광의 영향을 받는다.

Ⅱ. 털의 종류

1. 취모(lanugo)

일명 배냇머리로 솜털이다. 태아가 약 20주가 되면 그 인생의 처음으로 가늘고 연한 색깔의 털이 난다. 이것을 취모라 하며, 출생 무렵에 탈락 되고 연모로 대치된다.

2. 연모(vellus hair)

솜털이다. 몸 대부분을 덮고 있는 섬세한 털을 말한다. 인체 부위에 따라 풍부한 색소를 갖게 되며 나중에는 굵고 튼튼한 종모로 대치된다.

3. 중간모(intermediate hair)

연모와 종모 사이에서 구분이 애매한 털이다. 털은 보통 길이보다는 지름을 기준으로 하여 구분하는데, 대부분의 연모는 그 지름이 20 - 40 ㎛ 이며 대부분의 종모는 60 - 120 ㎛ 이다.

참고 자료

◎ 강경희 외 1명, 모발상식, 현문사, 1998
◎ 류은주 외 1명, 모발 및 두피관리 방법론, 이화, 2003
◎ 류지원 외 4명, 미용학 원론, 고문사, 2001
◎ 신지현, 미용학 개론, 수문사, 1992
◎ 이원경, 모발미용학, 청구문화사, 1998
◎ 조정혜 외 9명, 헤어 & 헤어 케어, 훈민사, 2003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