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모발][머리카락][털][모발(머리카락, 털) 성장][모발(머리카락, 털) 성분][모발(머리카락, 털) 주변구조]모발(머리카락, 털) 성장, 모발(머리카락, 털) 성분, 모발(머리카락, 털)특성, 모발(머리카락, 털)주변구조

저작시기 2009.03 |등록일 2009.03.0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모발의 성장과 모발의 성분 및 모발의 특성 그리고 모발의 주변구조에 관한 심층 분석

목차

Ⅰ. 개요

Ⅱ. 모발의 성장
1. 1단계 : 생장기/성장기(anagen stage)
2. 2단계 : 퇴화기
3. 3단계 : 휴지기, 정지기
4. 4단계 : 발생기

Ⅲ. 모발의 성분

Ⅳ. 모발의 특성
1. 모발의 물리적 특성
2. 모발의 화학적 특성
1) 화학적구조
2) 시스틴 결합
3) 염결합(이온결합)
4) 수소결합
5) 그 외의 결합
6) 모발과 pH

Ⅴ. 모발의 주변구조

참고문헌

본문내용

머리카락은 피부의 부속기관으로서 한랭, 마찰 등을 막아주는 신체적 보호 역할을 하고 촉각을 전달하여 제2차 성징에 관여하면서 장식의 역할도 하지만 신체의 중요성에 못지않게 심리적 의미도 중요하다. 머리카락은 생명력, 힘, 활력, 사고력, 남성적 활력을 나타낸다. 머리카락을 자르는 것은 옛날부터 특별한 의식이나 의미를 담고 있다. 우리조상들은 금방 낳은 아이의 머리를 배냇머리라고 하였으며, 그것은 반드시 1번은 삭발해야 하고 삼칠일이나 백일이 지나면 대개 1번은 깎아주는 풍습이 있었다. 그리고 깎은 머리는 함부로 버리지 않고 땅속에 잘 묻었다. 머리카락은 마력적인 것으로 인정하는 관습이 있고 신체의 일부분이라는 관점에서 생명의 연장으로 보며, 발로 밟거나 태우는 것을 금기시하며 머리를 자르는 것은 죽음을 나타내는 것일 수도 있다. 북미 대륙의 토인들은 적의 두피를 전승의 증거로 중요시하는 습관이 있었다. 또한 길게 늘어뜨린 머리카락은 자유와 결혼 적령기를 나타내고 머리를 묶는 것은 결혼을 했거나 복종을 나타낸다. 종교적인 의미에서 유교에서는 머리카락을 소중히 여겨 머리는 승려나 백정들만 머리를 깎는 것으로 여겨왔다. 한편, 불교에서 머리카락이과 수염은 세속적인 허영이나 번뇌를 상징한다. 그래서 이것을 깎는 것은 일체의 세속적인 번뇌와 인연을 끊고 수도의 길에 들어섬을 의미한다. 부처의 가지런한 머리카락은 생명력을 지배하거나 마음의 평안, 평정을 나타낸다. 카톨릭에서는 길게 늘어뜨린 머리는 참회나 성처녀를 의미하며 남자의 긴 머리는 삼손의 힘을 나타낸다. 머리를 밀거나 수도사들처럼 정수리 부분만을 깎는 것은 금욕자를 뜻한다. 머리를 풀어헤치는 것은 슬픔이나 죽은 자에 대한 애도를 뜻하지만, 힌두교에서 시바 신의 풀어헤친 머리나 헝클어진 머리는 금욕을 나타낸다.
우리나라 여인들은 음력 6월 유두날, 동쪽으로 흐르는 시냇물에 머리를 감는 풍습이 있었는

참고 자료

강갑연 / 모발 및 두피 관리학, 광문각
곽형심 외 / 미용학개론, 정문각, 1999
노영희 외 / 미용학개론
이귀영 / 헤어디자인 펌, 훈민사, 2004
이원경 / 모발미용학, 청구문화사, 1998
최근희 / 모발과학, 수문사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