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학적기교도진리일수있는가

저작시기 2008.10 | 등록일 2009.01.08 | 최종수정일 2015.03.24 한글파일 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성경해석학 과제

목차

없음

본문내용

우리의 문화는 논픽션과 픽션을 명확히 구분한다. 우리는 실제 세계에 대한 학식과 정보와 지식을 얻기 위해 논픽션을 읽는다. 그 중 대표적인 것이 전기이다. 그러나 전기 속에는 다분히 허구적인 내용도 들어가 있다. 그러나 그 속에 진리가 없다는 것은 아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사람들은 논픽션은 사실을 말하고 픽션은 허구를 말한다는 등식을 가지고 있다. 또 한 가지를 말하자면 평상 언어와 문학적 기교를 서로 대비시킬 수 있겠다. 현대의 사람들은 사실을 표현하며 역사 서술과 과학적 증명의 적절한 의사소통 경로로 산문을 꼽는 반면 픽션과 문학적 산문과 시는 허구적으로 구분하려 한다. 그런데 성경은 형식적으로 볼 때 직설적 표현의 산문보다는 잘 다듬어진 이야기와 시로 쓰여진 문학적인 글로 되어 있다. 수많은 직유와 의인화 같은 표현의 기교는 독자에게 간접적으로 의사를 전달한다. 그런 이유에서 지난 20년 동안 학자들간에는 성경의 문학적 본질에 대한 연구가 가장 주목을 끄는 관심사로 등장하였다. 이에 따라 문학비평이라는 기존의 비평방식과는 다른 새로운 방법론이 등장하였다. 세속 학문의 통찰, 태고, 연구방법을 성경 문학 연구에 적용하는 것이다.

문학비평이 성경에 적용됨에 따라 우리는 성경 해석에 도움을 받기도 했지만 심각한 도전에 직면하게 되었다. 많은 사람들의 견해와 같이 ‘문학적 기교도 진리일 수 있는가’하는 질문이 던져지면서 문학적 기교가 정확한 역사적 진술과 양립할 수 없다고 주장한다. 어떤

참고 자료

성경무오와 해석학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