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E-라이머의 학교는 죽었다

저작시기 2009.12 |등록일 2009.12.28 | 최종수정일 2017.06.16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3,500원

소개글

이 레포트는 교육사회 과제로 작성한 것입니다. E-라이머의 학교는 죽었다를 통해 교육학점 관점을 논하고자 하였습니다. 많은 참고가 되길 바랍니다.

목차

Ⅰ. 들어가며
Ⅱ. 본론
Ⅲ.『학교는 죽었다』를 통한 교육학적 논점
Ⅳ. 나오며

본문내용

Ⅱ. 본론
1. 학교를 왜 거부하는가
전 세계 어린이들의 대부분이 학교를 다니지 못하고 있다. 그 아이들은 패배감을 느끼며 인생을 살게 되고, 자식들은 그렇게 되지 않게 하기 위해 노력하지만 계속되는 교육비용의 증가로 인해 현실은 그렇지 않다. 학교제도는 교육기회의 균등함도 교육기금의 분배관계도 부적절하다. 교육은 가난한 사람들이 부와 권력을 가질 수 있는 수단이 아니라 그 반대로써 작용하고 있다. 순종을 가르치면서 규정위반을 가르치는 것도 모순이고, 보편적인 종교는 그 사상을 전파하고 구체화하여 사람들로 하여금 그 사상을 받아들이게 유도하고, 그것을 받아들이는 정도에 따라 사회적 지위를




Ⅳ. 나오며
지금까지 E. 라이머의『학교는 죽었다』라는 책을 통해 그가 제시하고 있는 교육학점 논점에 대해 살펴보았다. 학교 제도가 문제가 많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지만 학교는 죽었다는 과감한 주제로 자신의 주장을 새롭고도 창조적으로 바라보는 E. 라이머를 통해 다시 한번 교육문제에 대해 생각해보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
우리나라의 현재 교육은 자율에 맡기는 학교교육이 아닌 타율에 의한 교육이다. 높은 교육과 높은 학벌을 가지지 못하면 결국 이 사회에서 성공하지도 못한다. 이러한 폐단은 결국 어린 학생들에게 입시에 대한 스트레스로 이어지며, 심할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