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코끼리를 쏘다

저작시기 2009.12 |등록일 2009.12.27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조지오웰의 산문 `코끼리를 쏘다`번역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but if a European woman went through the bazaars alone somebody would probably spit betel juice over her dress. 유럽 여성이 혼자 시장을 지나가면 누군가가 betel juice(후춧과 식물, 체액, 침)을 그녀의 옷에 뱉어 버리곤 했다. As a police officer I was an obvious target and was baited whenever it seemed safe to do so. 나는 경찰관인 나는 그들의 확실한 목표물이었고, 언제든 자기에게 별 해가 없을 거라고 생각될 때면 괴롭힘을 당했다. When a nimble Burman tripped me up on the football field and the referee (another Burman) looked the other way,민첩한 버 마인이 축구장에서 나를 넘어뜨리면 심판(또다른 버 마인)은 다른 곳을 봤고(못본 체 했고) the crowed yelled with hideous laughter.군중은 엄청나게 웃어댔다. This happened more than once. 이는 자주 있는 일이었다. In the end the sneering yellow faces of young men that met me everywhere, 결국 나를 만나는 어디서든 누런 얼굴에 조소를 띈 젊은이들은 the insults hooted after me when I was at a safe distance, got badly on my nerves. 내가 안전한 거리까지 떨어지면 뒤에서 내 신경을 거스르는 온갖 모욕을 퍼부었다. The young Buddhist priests were the worst of all. 젊은 승려들이 그중에서 가장 심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