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유아의 음악교육 (빠르기와 셈여림)

저작시기 2009.12 |등록일 2009.12.24 한글파일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절대 후회없으실겁니다.
잘 정리되어 있는 최고의 리포트로 A+받았습니다.
전 Y대 졸업하고, 대학원에 다니고 있는 장학생입니다.
자잘한 리포트에 레포트 고르시다 지치고 엄청난 시간낭비입니다.
여러개 참고하시면 정말 좋은 리포트가 될겁니다.
제 리포트는 조금만 수정해서 그대로 내셔도 괜찮구요..
정말 정성을 다해 만든 리포트이니 자신있습니다.
제가 오랜시간을 들여 힘들게 힘들게 여러권의 책을 참고해가며 작성한 리포트인데
큰 수수료를 지불하고 각종 경비까지 지불합니다. 개인적으로 저렴하다고 생각합니다.
리포트 참고하시고 시간절약하시기 바랍니다.
참고하시는데 분명히 도움이 될것이라 믿습니다. 꼭 참고하세요

목차

빠르기와 셈여림
2.나의 개인적 학습과 성장의 측면에서
나의 향후 교수 경험의 측면에서
3. 교실에서 할 수 있는 음악 활동

본문내용

2.나의 개인적 학습과 성장의 측면에서
음악에 있어서 음치나 같은 나에게 음율 시간은 버거운 시간임에는 분명하다.
그러나 음악수업이라는 틀에 박힌 고정관념이 자리 잡고 있는 나에게 생각하지 못했던 다양한 방법으로의 음악적 느낌의 표현은 나게는 신선함과 함께 자신감을 주었다 .
비록 박치에 음치이기는 때문에 아직은 모든 것이 쉽지 않지만 음악이라는 것이 그렇게 어려운 것만은 아니라는 확신은 분명 생겼다. 반듯이 구조화 되고 상품화된 악기가 아니더라도 주위에 있는 모든 것들이 악기가 될 수 있고 주위에 나는 모든 소리들이 빠르기와 셈여림 등의 조화를 이루어 그것에 의미를 부여하고 또 다른 의미를 찾아낸다면 훌륭한 음악이 된다는 것을 알았다.
나의 향후 교수 경험의 측면에서
교사나 유아를 막론하고 누구나 개인의 음악 능력은 타고난 능력과 환경에 의해서 많은 영향을 받는다.
환경이라 함은 기능적인 훈련도 포함이 되지만 다른 무엇보다도 음악적인 부분은 선천적인 것과 후천적인 노력 모두에서 영향을 많이 받는다.
나는 유치원 음악 활동이라 하는 것은 노래 부르기, 율동하기, 약간의 악기 다루기 등이 전부 인줄 알았고 그 이상의 어떤 것도 시도 하지 않은 채, 이이들의 능력을 거기까지로 묶어 두었다는 생각이 든다.
‘방법만 다르게 하면 세상의 모든 것을 유아들에게 가르칠 수 있다’는 말이 절실하게 실감나는 시간이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