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환율과 연애하기를 읽고 나서

저작시기 2009.12 |등록일 2009.12.24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200원

소개글

환율과 연애하기 책을 읽고 나서 쓴 독후감입니다.
A+ 받은 자료입니다.

목차

1. 요약
2. 느낀점

본문내용

Ⅰ. 요약

제 1장 외환시장은 `미인 투표`이다.
모두가 그렇게 생각하면 정말 그렇게 된다.
외환시장은 모두가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를 다 같이 맞히는 정보게임이라고 해석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100명이 생각하는 미인상의 평균선호 순서를 맞추는 미인투표를 할 때, 각 참가자들은 자신의 취향대로 미인을 고르는 것이 아니라 다른 참가자들이 선택하는 것과 같은 미인을 선택하고자 한다. 이는 외환시장과 마찬가지로 많은 참가자가 생각했던 방향으로 단기간 시장가격이 형성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미인상에도 시대와 유행에 따라 변하는 기준이 있다. 외환시장에서도 장기적인 어떠한 흐름을 읽어내는 안목이 필요하다. 시시때때로 변하는 모든 환율의 움직임을 맞추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지만 적어도 장기적인 추세를 알 수 있다면 예상과 현실간의 변화무쌍한 환율 속에서 승리 할 수 있다.
조지 소로스의 시장관 : 오류성과 재귀성
많은 사람들이 운에 맡기는 승부, 제 6감으로 외환거래에 임하는 가운데 소로스는 그 자신의 철학을 갖고 시장에 대처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