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마취][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 부작용]마취 개념,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 정의,장점,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 시기,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 부작용,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 전망

저작시기 2009.07 |등록일 2009.07.09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4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마취의 개념 고찰 및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정의와 장점,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시기,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부작용,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전망 분석

목차

Ⅰ. 개요

Ⅱ. 마취의 개념

Ⅲ.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정의와 장점
1. 저혈압 마취의 정의
2. 저혈압 마취의 장점

Ⅳ.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시기

Ⅴ.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부작용

Ⅵ. 저혈압마취(유도저혈압)의 전망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개요
히포크라테스는 외과를 과학적으로 연구하여, 외과치료뿐만 아니라 소독법·병리학·생리학·진단학 분야에도 수많은 업적을 남겼다. 그중에서도 소독에 관한 기록은 오늘날에 보아도 놀랄 만큼 뛰어난 것이었다. 그는 또 세균에 관한 지식이 없었던 시대임에도 불구하고, 의사는 몸을 깨끗이 하고 손톱을 자를 것이며, 머리를 수술할 때에는 머리칼을 깎아야 하며, 상처는 손으로 만지지 말 것이며, 물은 빗물을 끓여서 거른 것을 사용한다는 등의 뛰어난 의견을 기술하고 있다. 의술의 도리와 의사의 윤리를 밝힌 `히포크라테스 선서`는 오늘날에도 불후의 명언으로 살아 있는 것이다. 히포크라테스의 그리스 의학은 알렉산드로스 대왕의 동방정벌과 함께 인도의학과 결합되어 로마의학으로 이어진다. 이후 중세에 이르는 동안 로마의학은 많은 우수한 외과의사를 배출했다. A.C.켈수스는 `빨갛게 되고 붓고 열이 나며 아프다`는 염증의 4가지 징후를 제시했으며, 히포크라테스 이후의 의학을 종합하여 새로운 의학체계를 정립한 2세기의 대학자이자 뛰어난 외과의사였던 갈레노스는 명주실이나 장선(腸線)에 의한 결찰(結紮), 늑골절제에 의한 심장노출, 농흉수술(膿胸手術) 등의 수술을 행하는 한편, 상처치료에 관한 견해를 밝혔다. 종교로부터 독립한 의술이 시작된 것은 의학발달의 정체기였던 중세를 지나 르네상스를 맞이하면서부터였다. 1731년 프랑스와 독일에 외과전문학교가 설립되는 등 외과의술이 의학의 한 분야로 인정되기에 이르렀다.
또한 19세기에 들어와서는 1842년 미국의 C. W.롱, H. 웰스를 선두로, 1844년 W.T.G.모턴, 1846년 영국의 J.Y.심프슨 등이 전신마취법을 개발했고,

참고 자료

김동수(1993) : 마취과학 핵심분석, 서울 : 군자출판사
길호영·황준구 : Alfentanil의 개요 정맥마취, 5권, 4호
대한마취과학회(1994) : 마취과학, 서울 : 여문각
윤혜상(2004) : 수술실 환자간호, 청구문화사
최정신 외(2000) : 성인간호학Ⅰ, 정담출판사
현문사(2001) : 성인간호학 上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