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목동아파트 매매 및 전세에 관한 연구

저작시기 2009.06 |등록일 2009.06.23 워드파일MS 워드 (doc) | 12페이지 | 가격 4,000원

소개글

1. 부동산 격동기에 ‘버블세븐’으로 불리는 7개 지역 중 한 곳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학군수요가 아파트 가격에 영향을 끼치는 지역’으로 유명한 목동신시가지 아파트에 대한 시세변동을 조사, 분석하고 목동아파트 시세변동의 주요요인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2. 방대한 자료조사를 통해 부동산 분석방법의 좋은 예가 될 수 있는 레포트이다.
3. 상세한 설명과 부동산 시장의 현재 흐름을 알 수 있는 좋은 자료이다.

목차

Ⅰ. 개 요

Ⅱ. 목동 신시가지 아파트 현황
1. 양천구 목동
2. 목동신시가지 개발
3. 목동신시가지 현황
Ⅲ. 목동신시가지 시세변동 분석
Ⅳ. 결론
Ⅴ. 참고문헌

본문내용

IMF 외환위기 이후 상승가도를 달려왔던 부동산 시장이 지방 미분양 적체와 금융위기 여파 등의 풍파를 맞으며 10년 만에 최대 위기를 맞았다 새 정부 출범 이후 재건축 규제 완화 발표가 더뎌지면서 아파트값의 하락은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로부터 시작하여 주변지역으로 확산됐다. 이런 가운데 지난 9월 미국발 금융위기 여파가 국내 금융시장 및 실물경제로까지 번지며 집값 하락은 강남, 송파, 목동, 분당, 용인 등 버블세븐으로 확대됐다. 2009년 3월 현재, 경향신문(2009.03.26)에 따르면 버블세븐’의 용인시의 매매가가 3.3㎡당 1,000만 원대가 무너졌다고 한다. 본 보고서에서는 이런 부동산 격동기에 ‘버블세븐’으로 불리는 7개 지역 중 한 곳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학군수요가 아파트 가격에 영향을 끼치는 지역’으로 유명한 목동신시가지 아파트에 대한 시세변동을 조사, 분석하고 목동아파트 시세변동의 주요요인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Ⅱ. 목동 신시가지 아파트 현황
.
1. 양천구 목동
동 이름은 옛날 이 지역이 산으로 둘러싸여 있었고, 나무가 많아서 붙여졌다. 목초가 많아 말을 방목하는 목장이 있었는데, 목동과 그들의 가족이 모여 살던 동네라고 하여 목동(牧童)이라고 하다가 표기가 달라져 목동(木洞)으로 변했다는 설도 있다. 조선시대까지는 양천군 남산면 월촌리 내목동•외목동이었다. 1914년 김포군 양동면(陽洞面) 목동리(木洞里)에 속하였고, 1963년 서울특별시 영등포구에 편입되면서 염촌동(鹽村洞) 관할이 되었다. 1970년 염창동(鹽倉洞)으로 바뀌었고, 1975년 염창동에서 분리되었다. 1977년 강서구를 거쳐 1988년 양천구 관할이 되었다. 전형적인 농촌지역으로, 작은 마을 단위로 공동체를 이루고 살았으나 1970년대부터 대규모 주택단지로 바뀌기 시작하였다. 1983년 목동지구 신시가지 개발 계획이 발표되었고, 1988년에 신시가지가 완성되었다. 안양천 제방 위에는 1960년대와 1970년대 이후 도심지역 철거민들과 지방에서 올라온 빈민들로 이루어진 빈민촌이 있었으나, 목동 신시가지 아파트 단지 조성과 함께 사라졌다.

참고 자료

(1). KB국민은행 부동산정보(http://land.kbstar.com)
(2). 부동산뱅크 (http://www.neonet.co.kr/)
(3). 네이버백과사전
(4). 서울도시계획이야기, 손정목
(5). 경향신문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