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웰빙과 사회복지관광

저작시기 2009.06 |등록일 2009.06.2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800원

* 본 문서는 한글 2005 이상 버전에서 작성된 문서입니다. 한글 2002 이하 프로그램에서는 열어볼 수 없으니, 한글 뷰어프로그램(한글 2005 이상)을 설치하신 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소개글

프랑스의 사회복지 그리고 여가생활

목차

프랑스의 복지정책
CAF 국가 연금 지원청의 역할
ANCV의 역할
프랑스 민족의 특성
프랑스의 복지관광 그리고 여가 우리나라의 사회복지관광은 미래)

본문내용

프랑스의 사회제도는 바캉스 즉 휴가에 대한 비중이 매우 크다고 볼수 있다.
신문기사와 뉴스를 보더라도 전 세계에서 1년중 근무일수가 가장 적은곳이 프랑스이며,
반면 우리나라는 주5일제가 시행되는 지금도 가장 근무일수가 긴 것으로 보도되었다.
이렇듯 21세기가 10년이 지난 지금 에도 아직 우리나라의 여가생활에 대한 비중은 아직도
매우 적다고 생각된다. 프랑스에서의 유급휴가의 도입은 관광산업의 발달을 가져왔고,
관광부라는 정부부처도 생기게 되었다. 2008년 프랑스의 직장인의 경우 1년을 기준으로
약 5주의 법정 유급휴가와 10~15일 근무시간 단축에 따른 휴가, 그리고 각 회사에서 추가로
주는 4~5일의 휴가가 있다. 이를 합해보면 총 8주정도의 유급휴가가 있는 셈이다.

1936년 이후 1960~70년대는 경제적인 발전과 함께 프랑스 사회복지관광의 발전시기였다.
국가연금지원청(CAF)의 지원하에 발전, 점차적으로 국가의 지원으로 소외계층에서 중산층으로
확대. 1980년대 초반 오일쇼크의 여파로 국가로부터 지원이 삭감, 자생적인 시민 association
을 지원하는 형태를 가미하여 사회복지 레저관광이 발전하게 되었다.
(CAF 국가 연금 지원청의 역할)

○ 전국 27개소의 CAF(VACAF) 가 지원하는 제휴, 협약
직영형태의 바캉스 리조트 및 바캉스 촌이 개설

○ 다양한 형태의 관광지에 위치함 저렴하고 다양한
중산층, 가족형 프로그램 및 패키지 활성화

소외계층이나 저 소득층의 복지 지원 형태로 출발, 중산층의 사회 레저관광 진흥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

참고 자료

● 이원복 『먼나라 이웃나라-프랑스편』(고려원미디어, 1994)
● 홍세화『나는 빠리의 택시운전사』(창작과비평사, 1995)
● 프랑스 문화와 사회`(프랑스 문화 연구회편집: 어문학사 출판)
● 프랑스 유학(시사 플러스 출판)
● 그림으로 보는 프랑스 역사(금성 출판사)
● http://www.france.co.kr
● http://myungwan.chonbuk.ac.kr/culture/cultext.htm
다운로드 맨위로